낙서를 입은 패션

패브릭을 스케치북 삼아 예술 세계를 펼치는 아티스트들. 그들의 즉흥성과 예술성이 패션을 만나 아주 특별한 컬렉션을 완성했다.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