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자리 별자리운세

처녀자리(8월 24일-9월 22일)

정신없이 바쁜 생활을 이어오고 있었다면 잠시 쉬거나 상황을 흘러가는 대로 내버려 두자. 평소보다 단조로운 일주일을 보내게 되는데, 그렇다고 마음속 열정이 완전히 사라지지는 않을 것이다. 첫눈에 반하는 연애보다는 깊은 우정이 새롭게 찾아올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