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미’ 넘치는 스무살

송중기와 박보검, 그 다음은 누굴까? 앳된 얼굴에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로 '오빠미'를 뿜어내는 신인 배우 이서원에 대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