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kaoTalk_Photo_2016-12-14-20-24-34.jpeg - 마리끌레르

Search

Close

그물 스타킹을 부담스럽지 않게 신는 5가지 방법

'관능의 아이템'으로 낙인 찍혔던 그물 스타킹이 스트리트에 등장했다. 켄달 제너를 비롯한 고수들의 인스타그램 피드에서 건져 올린 스타일링 노하우.

london-str-f16-061

5년 전, 백화점에 들렀다가 세일가에 혹해 그물 스타킹을 사온 적이 있다. 언제일지는 모르겠지만 한 번은 신을 일이 있을 거라는 막연한 핑계를 대면서 말이다. 하지만 지금 이 순간 포장지도 뜯기지 않은 채 옷장 어딘가에 처박혀 있을 그 스타킹은 ‘언젠가’를 위한 쇼핑은 굳이 할 필요가 없다는 교훈만 내게 남겼다.

패션 용어로 ‘피쉬네트(Fish Net)’라 일컫는 이 그물 스타킹은 사실 진입 장벽이 꽤 높은 아이템 중 하나다. 우선, 말라야 한다. 그물 사이사이로 삐져나오는 살덩이들을 두 눈으로 확인하고 싶지 않다면 말이다. 하지만 마른 체형이라고 해서 무조건 어울리는 것도 아니라서 문제다. 다리 모양이 예쁘지 않거나 어딘가 휘어 있다면 그 또한 단점을 부각시킬 뿐이기 때문이다.

사실 그물 스타킹은 스타일링에 해법이 있다. 개인적으로 올봄에 가장 시도해보고 싶은 스타일은 발목까지 올라오는 피쉬네트 삭스를 매니시한 로퍼와 함께 매치하는 것. 이밖에 켄달 제너를 비롯한 고수들의 인스타그램 피드에서 건져 올린 스타일링 노하우를 참고해보자. 다소 지루해진 스타일을 반전시킬 좋은 아이디어들이니 말이다.

 

1 스니커즈를 신는다

그물 스타킹에 관한 몇 가지 선입견 중 하나가 바로 ‘섹스어필’의 뉘앙스로 해석된다는 것. 마돈나로 시작해 레이디 가가까지 이어져온 이 부담스러운 뉘앙스를 조금 덜어내고 싶다면 스니커즈가 가장 효과적이다. 확인해본 결과 반스 스니커즈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2 ‘찢청’과 입는다

평소 디스트로이드 진을 즐겨입는 사람이라면 시도해볼 만한 스타일. 입으면 입을수록 커지는 구멍을 어떻게 메꿀지 고민이었다면, 지금이야말로 피쉬네트 스타킹을 시도해볼 때다.

 

13320181_1583924361906711_588779531_n

3 올이 나간 채로 신는다

날이 갈수록 찢어지는 것은 청바지만이 아니다. 알다시피 스타킹은 몇 배는 더 잘 찢어진다. 다만 일반적으로 스타킹에 올이 나가면 쓰레기통으로 직행하기 마련이지만 피쉬네트 스타킹은 찢어지면 찢어진 대로 멋스럽다는 사실. 심지어 일부러 의도한 스타일링처럼 보이기도 한다.

 

4 여름 샌들과 신는다

캐주얼한 무드도 좋지만 그물 스타킹 본연의 섹시한 멋을 아예 죽이고 싶진 않다면 여름 샌들과 매치하는 것도 방법이다. 플랫 슈즈보다는 힐이 좋겠다.

 

5 화이트 컬러를 선택한다

그물 스타킹이라고 하면 대개 블랙 컬러를 떠올릴 테지만, 패션 고수들은 화이트 컬러를 선택한다. 블랙 컬러보다는 눈에 덜 도드라져보이되 맨다리보단 스타일리시하기 때문이다.

그것이 알고 싶다!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의 정체는?

보이는 게 전부가 아니죠! 이름부터 성격까지 알면 알수록 매력적인 카카오프렌즈의 8개 캐릭터들.

anigif
인쇄

#곰아니라사자 위로의 아이콘
⛔ 라이언
곰으로 보이지만 사실은 ‘갈기가 없는 수사자’. 원래 아프리카 둥둥섬의 왕위 계승자였지만, 자유로운 삶을 살고 싶어 탈출했죠. 무뚝뚝해 보이는 뚜렷한 일자 눈썹과 거대한 덩치에 비해 섬세한 소녀 감성을 가지고 있어 친구들의 든든한 조언자가 되어주기도 하는 위로의 아이콘.

 

 

인쇄 #힝속았지 사실 토끼아니라 단무지
⛔ 무지
뒤에서 보나 앞에서 보나 토끼이지만 진짜 정체는 ‘단무지’에요. 그럼 저 귀는 뭐냐고요? 저건 토끼 귀가 달린 옷을 입은 것이죠! 그동안 몰랐던 사실로 배신감이 들었다면 ‘무지’의 이름을 곰곰이 생각해보길.
⛔ 
정체불명의 미스터리한 캐릭터!  알고 보니 ‘무지’를 키운 능력자였어요. 요즘은 복숭아를 키우고 싶어 ‘어피치’를 따라다니고 있다고 하죠.
인쇄#힙합열혈팬 여린 감성의 소유자
⛔ 제이지
땅속나라 고향에 대한 향수병이 있는 비밀 요원 ‘제이지’! 비욘세의 남편이기도 한 힙합 가수 JAY-Z 의 열혈 팬이에요. 선글라스와 뽀글뽀글한 머리는 그의 힙합 소울을 상징하는 것일 수도. 냉철하고 강해 보이지만 외로움을 많이 타는 여린 감성이 그의 반전 매력.

 

 

인쇄
#부잣집도시개  잡종견이면 어때
⛔ 프로도
우리가 아는 캐릭터 중 손에 꼽히는 ‘로맨티시스트’는 바로 ‘프로도’가 아닐까요? 연인을 위해 때론 울고, 장미꽃 한 다발을 선물하기도 하며 내가 원하면 언제든 눈에 하트를 장착해주는 남자이니 말이죠. ‘잡종견’이라는 태생적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지만 그는 사실 ‘부잣집 도시개’! 공식 커플인 연인 ‘네오’와 앞으로도 변함없는 사랑을 하길 기대할게요.

 

인쇄

#패셔니스타 도도함이 매력
⛔ 네오
새침한 고양이 ‘네오’. 부잣집 도시개 ‘프로도’의 사랑을 한 몸에 받고 있지만 정작 그녀가 누구보다 가장 사랑하는 건 자기 자신이에요. 쇼핑을 좋아하는 카카오프렌즈 대표 패셔니스타이기도 한 그녀는 도도한 자신감의 근원이 단발 머리라고 밝히기도 했죠. 하지만 이 단발 머리는 ‘가발’이에요. 이건 비밀이니 여러분만 알고 계시길.

 

 

인쇄#악동복숭아 뒷태가 치명적
⛔ 어피치
유전자변이로 자웅동주가 된 것을 알고 복숭아 나무에서 탈출한 악동 복숭아! 장난끼 넘치는 이 녀석의 매력 포인트는 바로 애교 넘치는 다양한 표정이에요. 귀여운 앞모습과 달리 섹시한 뒷모습으로 사람들을 매혹시키기도 하죠. 성격이 급하고 과격하지만 미워할 수 없는 ‘귀요미’.

 

 

인쇄
#주의요망 화나면 미친 오리
⛔ 튜브 
겁이 많고 여린 마음을 가진 오리 ‘튜브’는 작은 발이 콤플렉스에요. 그래서 커다란 오리발을 신고 다니죠. 발에 맞지 않는 신발이 종종 이곳 저곳 날아다니는 일도 많다고. 미운 오리 새끼와는 먼 ‘친척뻘’이라서 모르는 사이나 마찬가지에요. 공포를 느끼거나 화가 나면 입에서 불을 뿜기도 하고 밥상을 엎는 등 ‘미친 오리’로 변신하니 혹시 만나게 된다면 조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