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균나이 18세, 생애 첫 올림픽 무대에 오른 선수들

대한민국에 첫 금메달을 안겨준 양궁 막내 김제덕, 안산부터 예선전에서 신기록을 경신한 황선우까지.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묵묵히 영광스러운 순간을 만들어내고 있는 2020 도쿄 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을 모았습니다. 평균 나이 18세인 이들의 놀라운 활약상을 만나볼까요?

Load More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