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fo@imaxtree.com
디지털 나라의 런웨이

디지털 나라의 런웨이

적자생존의 법칙은 하이패션에도 적용된다. 코로나19와 디지털 시대에 대응해 진화한 형태의 컬렉션을 선보인 11개의 패션 하우스.

CHANEL

2020 F/W HAUTE COUTURE COLLECTION

지난 6월, 샤넬은 지중해를 향한 환상이 담긴 크루즈 컬렉션을 디지털 방식으로 훌륭히 풀어냈다. 배경이 된 카프리섬의 풍경은 비록 출력된 프린트물이지만 실제 못지않은 아름다움을 자아냈고, 전 세계의 프레스를 불러 모으지 않고도 큰 화제를 이끌어냈다.

크루즈 컬렉션의 성공은 버지니 비아르에게 많은 의미를 지닌다. 칼 라거펠트 시절의 웅장한 쇼가 사라질 거라는 대대적인 선언에 따른 우려와 아쉬움의 목소리를 순식간에 잠재웠기 때문이다. 새롭게 공개된 오트 쿠튀르컬렉션은 이러한 그의 철학을 반영했다. 깨끗한 배경 앞에 선 모델들은 역동적인 움직임으로 옷만을 강조한다. 긴 드레스와 아이코닉한 체크 패턴, 트위드 재킷 등 클래식한 요소를 총망라했지만 펑키한 헤어스타일과 메이크업, 자유분방한 몸짓 덕분에 고루하게 느껴지지 않았다.

“새벽에 르 팔레스에서 펑크 공주가 걸어 나오는 장면을 떠올려봤어요. 태피터 드레스와 머리 장식, 깃털, 그리고 많은 보석으로 치장하고서 말이죠. 칼이 구축한 샤넬의 세계를 생각하며 디자인했습니다.” 버지니 비아르는 디지털 오트 쿠튀르 쇼를 통해 시대적 상황에 놀랍도록 의연하게 대처하는 능력을 증명했으며, 고전적인 동시에 현대적인 디자인으로 하우스에서 가장 중시하는 고유성까지 완벽하게 지켜냈다.

 

 

BALMAIN

2020 F/W HAUTE COUTURE COLLECTION

디지털 런웨이라고 해서 꼭 화려한 기교와 스튜디오 촬영만을 고집할 필요는 없다. 7월 5일 공개된 발망의 오트 쿠튀르 쇼는 아날로그 런웨이와 디지털 경로의 개척이라는 이질적인 두 조건을 완벽하게 조합해냈다. 올리비에 루스텡은 먼저 파리의 센강을 횡단하는 크루즈를 섭외하고, 모델들의 워킹과 싱어송라이터 이술트(Yseult)의 미니 콘서트, 댄스 공연으로 컬렉션을 구성했다. 새로운 시도를 두고 루스텡은 이렇게 덧붙였다.

“우리 모두의 앞에 놓인 상황의 변화와 진보를 향한 희망, 그리고 자신감을 담고 싶었습니다. 지금 세계에는 여러 가지 투쟁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정의와 평등에 대한 요구는 잃어버린 것들에 대한 반작용인 동시에 변화의 가능성을 불러일으킵니다. 오늘 선보인 공연은 진보를 향한 역동적인 갈망을 공유하자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번 쇼는 코로나19로 인한 파리 봉쇄령 종료를 기념하는 동시에 ‘예술과 패션의 도시인 파리의 위상을 다시 한 번 확인하자’라는 메시지를 통해 프랑스의 발망 마니아들을 열광시켰고, 틱톡 앱을 통해 생중계되며 쇼의 관객을 다양한 연령층으로 확대하는 데도 성공했다.

 

 

GIAMBATTISTA VALLI

2020 F/W HAUTE COUTURE COLLECTION

지암바티스타 발리는 디지털 쿠튀르 위크 기간에 유튜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