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nse and Sensibility

여름의 끝자락, 가을의 문턱에서 마주한 감각적이고 향기로운 순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