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의 자연을 담은 와인

덕혼 와이너리에서 당신이 하는 일이 궁금하다.

덕혼 패밀리 와이너리의 모든 제품 수출을 맡고 있다. 특히 아시아 시장은 점점 흥미로워지고 있는 중이다. 일본은 피노누아에 대한 소비가 매우 많은 편이고, 중국은 와인 소비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며, 한국은 와인 종류가 점점 다양화되는 추세다.

덕혼 와이너리에 오기 전, 와인 자체에 매력을 느낀 첫 순간은 언제인가?

프랑스 브루고뉴 지방을 여행할 기회가 생겼는데, 이곳에서 경험한 와인들에는 그 와이너리 사람들의 라이프 스타일이 고스란히 베어 있었다. 곧, 와인은 그들의 삶이었다. 당시, 브루고뉴 와인들에서 많은 영감을 받았어요.

우리나라에서 오리 한 쌍은 잉꼬 부부를 상징한다. 그래서 나도 결혼선물로 덕혼 파라독스를 선물 받았다. 스토리텔링 마케팅으로서 매우 성공적이었다고 생각한다.

오바마 전 대통령의 만찬주로 알려진 골든 아이 피노 누아나 2017년 와인 스펙테이터에서 올해의 와인으로 선택한 덕혼 쓰리 팜스 빈야드 멀롯도 마찬가지다. 비하인드 스토리들은 사람들이 한 번쯤 마셔보고 싶게 만든다.

덕혼의 댄과 마거렛의 멀롯 사랑으로 나파벨리에서 가장 멜롯을 잘 만들고 있는데, 특히 쓰리팜스 빈야드는 2017년에는 와인 오브 더 이어에서 1등을 차지하기도 했다. 이런 전문가들의 평가들이 어떤 영향을 주는가?

우리가 추구하는 와인 스타일이 전문가들에게 인정을 받은 것이 기쁘다. 또한, 세일즈 담당으로서는 좋은 마케팅 요소가 되니 더할 나위 없이 좋다.

멀롯에 더 집중을 할 것 같았는데, 최근에는 칼레라나 코스타 브라운처럼 피노 누아 와이너리를 인수했다. 왜 피노 누아에 집중하는가?

피노 누아는 매우 매력적인 품종이다. 만들기도 까다롭고, 만드는 방법에 따라 매우 다른 성격의와인을 만들 수 있으니까. 골든 아이나 칼레라, 코스타 브라운의 피노 누아는 그 스타일이 정말 다르다. 이런 다양한 성격의 피노 누아를 만들어보고 싶어서 피노 누아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마리아주가 주는 큰 즐거움 또한 놓칠 수 없다. 오늘 소개한 와인 중에 가장 즐겨 마시는 와인과 그에 어울리는 개인적인 취향의 마리아주 소개를 부탁한다.

로버트 파커가 ‘캘리포니아의 로마네 콩티’라고 평한 칼레라 피노 누아를 즐겨 마신다. 어떤 음식과도 궁합이 좋은 와인이지만 개인적으로는 소스가 강한 해산물 요리나 바비큐 요리에 곁들이는 걸 좋아한다.

 

 

1박2일 #기차여행

4월이 가기 전에 기차를 타고 서울을 벗어나 보자.
여행의 설렘과 봄의 향연을 동시에 경험할 수 있을 거다.

강릉

강릉에서는 안목해변을 비롯한 바닷가,
한적하게 걷기 좋은 오죽헌,
벚꽃과 개나리가 피어나는 경포대
곳곳에서 봄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삼척 맹방 해수욕장에 펼쳐진 유채꽃 벌판도 놓치지 말자.

1) 테라로사 커피공장

커피 로스팅 공장에서 출발한 테라로사의 첫 번째 매장.
카페, 베이커리, 브런치와 디너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으로 구성돼 있다.
주소 강원도 강릉시 구정면 현천길 7
문의 033-648-2760

2) 소나무집 초당순두부

시원한 짬뽕 국물 안에 해산물과 초당 순두부를
알차게 넣은 ‘해물 짬뽕 순두부 전골’이 이곳의 대표 메뉴.
주소 강원도 강릉시 초당순두부길 95-5
문의 033-653-4488

태안

홍성역에서 버스를 타고 이동하면 태안에 갈 수 있다.
‘화가들의 정원’을 주제로 한 세계 튤립 축제
꽃지해수욕장 인근에서 5월 12일까지 열린다.
안면도 자연휴양림천리포 수목원까지 돌아본다면
자연을 제대로 만끽한 셈.

1) 꽃지 원조 꽃게집

서해산 게를 손질해 겉절이 김치와 함께
얼큰하게 끓인 게국지는 자타공인 태안의 밥 도둑이다.
주소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 꽃지1길 185
문의 041-673-9989

2) 트래블 브레이크 커피

안면도 시골집 사이에 위치한 카페.
테라스에서 커피와 샐러드, 피자 등을 맛볼 수 있다.
주소 충청남도 태안군 안면읍 등마루1길 125
문의 010-9510-9036

부산

여름 해운대가 가장 먼저 떠오르는 부산은
봄에 가도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다.
벚꽃 명소로 알려진 달맞이고개
유채꽃이 만개한 낙동강 대저생태공원을 마주하면
기차에 앉아있던 시간이 아깝지 않을 듯.

1) 초량밀면

한방약재를 달여 만든 육수에 살얼음을 동동 올린 밀면이 별미다.
채소와 고기를 가득 넣은 왕만두도 꼭 주문할 것.
주소 부산광역시 동구 중앙대로 225
문의 051-462-1575

2) 송정3대국밥

1946년부터 전통을 이어온 맛집.
돼지국밥에 다대기를 얼큰하게 풀고
수육과 순대를 곁들이면 든든한 식사를 할 수 있다.
주소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서면로68번길 29
문의 051-806-7181

외롭지만 괜찮아, 짜장면이 있으니까

매달 14일마다 특별한 기념일이 있는데 4월 14일은 유독 솔로들이 환영하는 비공식기념일이다.
솔로들끼리 짜장면을 먹는 날인 ‘블랙데이’.
언제 먹어도 맛있는 짜장면이지만 ‘블랙데이’라고 하니 재미 삼아 이날만큼은 짜장면 한 그릇으로 식사 하는 것도 나쁘지 않겠다.
이왕 먹을 짜장면 맛있는 곳에서 먹으면 좋으니, 에디터가 고심해서 고른 짜장면 맛집을 참고해보자.

청운동의 작은 중국 ‘중국’

오픈 하자마자 2시간만에 영업 종료 팻말을 다는 청운동의 숨겨진 맛집 ‘중국’. 몇 번이나 왔다가 허탕치는 이들이 많기 때문에 이곳을 가기 위해서는 부지런해야 한다. 몇 안 되는 메뉴지만 모두 쌍 엄지를 날릴 정도로 맛있는 입소문이 자자한 곳이다. 가격도 짜장면 한 그릇에 4천원으로 서울에서 찾기 어려운 가성비 좋은 중국집. 또한 가게 인테리어도 중국에 온 듯한 느낌이 들게 만든다. 잠시 짜장면 먹으로 경복궁역 뒤 중국으로 다녀와도 좋겠다.

주소 서울시 종로구 자하문로 33길 2
영업시간 11:00~재료 소진 시 마감, 일요일 휴무
문의 02-737-8055

 

한 번쯤은 가봐야 할 ‘신성각’

짜장면을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알아야 하는! 아니 몰라서는 안되는 수타 짜장면 집 ‘신성각’. 이미 소문이 날대로 난 터라 줄 서서 먹을 각오하고 가야 하는 곳이다. 신성각의 주방에서는 수타면을 치는 소리가 들리고 오랫동안 사람들의 손길을 탄 나무 의자와 책상이 옛 추억이 가득한 정겨운 짜장면집을 연상케 한다. 신성각 주방장이 뽑는 면에는 물 외에는 어떠한 첨가제가 없기에 힘이 없다고 메뉴판에 친절하게 쓰여있다. 대신 건강하고 자연스러운 그리고 맛있는 옛 짜장면을 맛보고 싶다면 추천한다.

주소 서울시 마포구 임정로 55-1
영업시간 11:37~재료 소진 시 마감, 일요일 휴무
문의 02-716-1210

 

간짜장은 ‘대관원’

기본이 충실한 간짜장을 맛보고 싶다면 영등포구청역 근처의 대관원을 추천한다. 화교 출신인 할아버지부터 3대째 이어져 오는 전통 있는 동네 중국집. 볶음 공력이 있는 주방장의 내공이 양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채소부터 고기까지 풍성하게 들어가 있는 속재료와 불맛으로 풍미 가득 느낄 수 있다. 탕수육과 게살삼슬도 유명한데 S,M,L 양으로 나눠져 있어 양 걱정 없이 주문할 수 있다. 짜장면과 함께 곁들여 먹어보길 추천한다.

주소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동 당산로 37길 1
영업시간 11:30~21:30 브레이크 타임 15:00  ~17:00, 일요일 휴무
문의 02-2068-87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