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홍

환상의 짝꿍

레드와 핑크. 따로 봐도 예쁘지만, 같이 놓고 보면 기대 이상의 시너지를 발휘한다. 런웨이 뿐 아니라 스트리트 위도 핫하게 점령한 두 팔레트의 하모니.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