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수원

로봇이 아닙니다

쑥스러워하는 숫기 없는 모습 뒤에 알고 보니 남다른 재치와 연륜을 숨기고 있었던 장수원은 자신에게 찾아온 뜻밖의 여정을 담담하게 받아들이고 있다.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