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다움이 무르익은 배우, 송윤아

송윤아와 조르쥬 레쉬가 만드는 낭만적인 기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