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치기와 두꺼운 햄버거에서 출발하는 시

유계영의 새로운 시집은 당차고 용감한 목소리로 말한다. ‘지금부터는 나의 입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