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 노마드 가을 노마드 차
주소 서울시 마포구 포은로 1122층
영업시간 수~토요일 12:00~21:00, 일요일 12:00~19:00, 월·화요일 휴업
문의 02-545-5084

차와 함께하는 노마드 휴식처
티. 노마드

도예 작업을 주로 하는 ‘노마드 아트 앤 크래프트’가 망원동 골목에 위치한 건물 2층에 찻집을 오픈했다. ‘티. 노마드(nomad)’라는 이름에서 알 수 있듯, 누구든 도심 속 유목민처럼 편안히 들러 차를 맛보는 곳을 지향한다. 차선으로 고운 거품을 내는 ‘격불’을 하며 말차를 만들거나, 호지차 잎 등을 우리며 차와 함께하는 시간에 집중할 수 있다. 생화를 베이스로 블렌딩한 ‘노마드 차’도 꽃 향이 좋아 찾는 이들이 많다. 다식으로 제공하는 팥빵 ‘노마드군’은 적두를 삶아 만든 소를 넣어 맛이 삼삼하다. 고즈넉한 인테리어가 돋보이는 공간에 새가 지저귀는 소리를 더한 음악이 어우러져 마음이 한결 평온해진다.

 

 

더 이랑 티 라운지 디저트 케이크
주소 서울시 마포구 와우산로 1075층
영업시간 화~토요일 13:00~22:00, 일·월요일 13:00~20:00
문의 010-9106-9206

물결을 바라보듯
더 이랑 티 라운지

물결처럼 줄줄이 오목하고 볼록한 모양을 가리키는 단어 ‘이랑’이라고 이름 지은 ‘더 이랑 티 라운지’. 물이 잔잔히 고여 있는 오브제를 테라스에 비치한 이곳은 물결을 바라보는 순간의 편안한 마음을 전한다. 일본, 스웨덴, 대만 등 다양한 산지에서 들여온 차를 제공하는데 특히 장미, 히비스커스, 과일 청을 블렌딩한 ‘코디얼 레드’, 백모단에 복숭아와 엘더플라워를 더한 ‘샴페인 백차’는 차를 처음 접하더라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케이크, 크림 브륄레, 사과 과육편을 비롯해 직접 만들어 선보이는 디저트는 달지 않아 차와 더욱 잘 어울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