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주가의 혼술 세트

네 명의 애주가가 추천하는 혼술 세트

애주가의 혼술 세트
네 명의 애주가가 추천하는 혼술 세트

애주가가 사랑하는 술과 안주의 조합.
한껏 선선해진 가을 밤을 즐기기 위해 더할 나위 없이 좋은 혼술 세트를 소개합니다.

혼술 세트 추천 데퍼랑트 루즈 홈그라운드 곶감말이

 

데퍼랑트 루즈 X 홈그라운드의 곶감말이

집에서 혼자 술을 마실 땐 주로 레드 와인에 홈그라운드의 곶감말이를 얇게 썰어 먹는다. 와인은 평소에 쟁여놓은 와인 중 그날의 날씨와 기분에 따라 골라 마시는데, 요즘 같은 계절에는 상큼하고 스파이시한 과일 맛, 시원한 허브 향이 매력적인 내추럴 와인 데퍼랑트 루즈가 제격이다. 여기에 곁들이는 홈그라운드의 곶감말이는 와인과 잘 어우러지는데, 특히 무화과가 든 오리지널 곶감말이와의 조합은 만족스럽지 않았던 적이 없다. 무화과와 버터, 견과류가 어우러진 이 궁극의 안주는 적당히 달짝지근하면서 고소해 어떤 종류의 와인과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플랫폼엘 학예팀 맹나현

 

혼술 세트 추천 클라우스탈러 오리지널 프링글스 베지칩 고구마

 

 

클라우스탈러 오리지널 X 프링글스의 베지칩 고구마

여름 더위가 기승을 부리던 8월 초, 저녁이면 드라마 <라켓소년단>을 틀어놓고 프링글스의 신상 베지칩과 클라우스탈러 논알코올 맥주 한 캔을 딴다. 순수한 청소년들의 성장기로 승부하는 드라마에 맞춘, 무해한 비건 술안주 세트. 파프리카 시즈닝의 감칠맛에 홀려 열정적으로 와그작거리다가 가끔 대사를 놓쳤지만, 아이들이 강렬한 스매싱을 할 때마다 숨을 죽였고 울 땐 따라 울었는데 거기에 술기운이 없다는 사실이 좋았다. 그럼에도 한 캔을 비우고 나면 꼭 알맞게 취한 것처럼 잠이 소르르 왔으니 그건 0.5%의 알코올 탓이었을까, 기분 탓이었을까? 요즘은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를 틀어두고 같은 행동을 반복하고 있다.

<코스모폴리탄> 피처 에디터 김예린

 

혼술 세트 추천 구스아일랜드의 덕덕구스 토마토

 

 

구스아일랜드의 덕덕구스 X 토마토

홉 향이 강한 IPA 맥주를 좋아하는데, 그중에서도 상큼한 과일 향이 더해져 독특한 덕덕구스를 최애로 꼽는다. 요즘은 주말 밤마다 투명한 잔에 덕덕구스를 가득 따라두고 거품이 꺼지길 기다리는 동안 재빨리 냉장고에서 토마토 하나를 꺼내 크게 몇 조각을 낸 다음, 맥주 한 모금과 토마토 한 조각을 즐기는 루틴을 실천 중이다. 토마토만으로 아쉬울 때는 비건 마요네즈를 곁들인다. 차가운 맥주와 토마토의 조합은 깔끔하고 개운한 데다 뒷맛이 텁텁하지 않아 좋다.조금 과하게 마셔도 다음 날 탈이 날 걱정이 거의 없다는 점 역시 장점이다.

<마리끌레르> 피처 에디터 강예솔

 

혼술 세트 추천 글렌드로낙 18년 앨러디스 스테이레이지 코냑 피칸 타르트

 

 

 

 

글렌드로낙 18년 앨러디스 X 스테이레이지의 코냑 피칸 타르트

사실 혼술 할 때 안주 없이 위스키만 마시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입이 심심하다는 이유로 대충 고른 안주는 오히려 술맛을 해칠 뿐이다. 특히 글렌드로낙 18년처럼 맛과 향이 풍부하고 감미로운 셰리 캐스크 숙성 위스키를 마실 때면 더욱 그렇다. 그래도 가끔 출출하거나 스트레스가 극도로 쌓여 위스키의 달콤함만으로는 부족할 때는 주저 없이 스테이레이지의 코냑 피칸 타르트를 곁들인다. 적당히 바삭하면서 꾸덕꾸덕한 식감이 일품이고 무엇보다 과하게 달지 않아서 좋다. 코냑의 단맛과 향이 고스란히 느껴져 위스키와 함께 천천히 음미하면서 먹기에 더없이 훌륭하다.

더 레스큐 컴패니 매니저 원경희

 

 

 

About the Author:

서울 도넛 맛집

서울 도넛 맛집

서울 도넛 맛집
서울 도넛 맛집

달콤한 한 입을 선물하는 서울의 수제 도넛 가게 4.

오버도즈 도넛 앤 커피

도넛 안으로 다이빙하는 사람을 그린 일러스트로 내부 곳곳을 장식한 ‘오버도즈’. 매일 새벽에 직접 끓여 만든 커스터드 크림을 아낌없이 넣은 도넛을 맛볼 수 있는 곳이다. 고소하면서도 상큼한 맛의 ‘피스타치오 앤 라즈베리’, 꾸덕꾸덕한 말차 크림과 달콤한 솔트 캐러멜이 어우러진 ‘말차 앤 솔트 캐러멜’ 등 독특한 재료 조합이 돋보이는 도넛을 맛볼 수 있다. 자색, 밤, 호박 3가지 고구마를 활용한 ‘삼색 고구마’도 놓치기 아까운 이색 메뉴다.

주소 서울시 성동구 왕십리로10길 19
인스타그램 @honeydough_official

봉땅

‘좋은 시간’을 뜻하는 프랑스어 ‘봉땅’을 이름으로 정한 공간. 천연발효종을 활용한 반죽으로 꽈배기 모양의 도넛을 만든 후 갖가지 토핑을 올려 만든 ‘꽈배기 도넛’으로 입소문이 자자하다.  피넛 버터, 로투스, 티라미수 등 다양한 메뉴를 선보이며 ‘꽈배기에 진심인’ 사람들의 취향을 고루 만족시킨다. 플랫 화이트 위에 달달한 크림과 잘게 부순 로투스를 올린 ‘봉당라떼’를 곁들이면 더욱 확실한 ‘당 충전’을 할 수 있다.

주소 서울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1길 42-8
인스타그램 @bontemps.seoul

톰스벌스데이

이국적인 외관과 간판 아래에 적힌 ‘Every day is your birthday’라는 문장이 시선을 사로잡는 ‘톰스벌스데이’.  프랑스산 밀가루로 만든 담백한 반죽, 24시간 숙성을 거쳐 한층 진한 맛이 느껴지는 크림을 활용한 도넛을 판매한다. 우유 생크림을 두툼하게 채워 넣은 도넛을 지난여름 새롭게 출시했고, 당근 케이크와 초당 옥수수 스콘을 비롯한 베이커리도 함께 맛볼 수 있다. 테이크 아웃 전문 매장으로 공간이 협소한 편이니 참고할 것.

주소 서울시 강남구 도산대로49길 35 1층
인스타그램
@toms_birthday

허니도우

독특한 모양의 도넛을 찾는다면 ‘허니도우’로 향해보길 권한다. 얼굴 모양의 ‘브라운 치즈’와 시리얼로 장식한 ‘후르츠 링’을 비롯한 개성 있는 도넛들이 쇼케이스를 가득 채우고 있다. 너무 달거나 느끼하지 않은 크림을 사용해 누구든지 부담 없이 즐길 수 있으며 아메리카노가 포함된 세트 메뉴도 판매 중이다. 발산역에 자리한 본점을 시작으로, 논현점과 대전점 등을 추가로 오픈하며 전국 곳곳에 지점을 늘려가고 있다.

주소 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 271(본점)
인스타그램 @gloer_donut

About the Author:

따라하고 싶어지는 셀럽들의 홈 베이킹 레시피

셀럽들의 홈 베이킹 레시피

따라하고 싶어지는 셀럽들의 홈 베이킹 레시피
셀럽들의 홈 베이킹 레시피

장기 집콕으로 심심한 당신에게.
집에서도 쉽게 따라할 수 있는
홈 베이킹 레시피를 소개 할게요.

집콕으로 지루한 당신!

‘이번 주는 또 뭐할까?’ 고민 중이라면
셀럽들의 홈 베이킹을 따라
맛있고 재미있는 시간을 보내보세요.

에어프라이어로 만드는
김나영의 바스크 치즈케이크부터
세상 간편한 강민경의 오이 샌드위치,
신세경의 베이글, 오눅의 소금빵까지!

쉽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홈 베이킹 레시피를 소개할게요!

 

김나영의
바스크 치즈 케이크

집에서 다양한 음식을 시도하는 김나영
이번에는 신우, 이준이와 함께
바스크 치즈 케이크 만들기에 도전했네요!

바스크 치즈 케이크는
살짝 탄듯한 표면이 특징입니다.

높은 온도에서 찌듯이 구워내
조리 시간이 짧다는 장점이 있죠.

바스크 치즈 케이크 준비물

크림치즈 350g, 설탕 80g,
달걀 85g, 생크림 110g

바스크 치즈 케이크 레시피

1. 크림치즈를 저어 부드럽게 풀어주세요.

2. 1번에 설탕을 조금씩
나눠 넣으며 녹여주세요.

3. 달걀과 생크림도 함께 섞어주세요.

4. 반죽을 틀에 담아 주세요.
이때 기포가 생기지 않도록 주의해주세요.

5. 200도로 5분간 예열한
에어프라이어에 반죽을 넣고
30분 정도 구워주세요.

6. 실온에서 한 김 식힌 후
냉장고에서 5시간 정도 굳혀주면 완성!

 

 

강민경의
오이 샌드위치

지난해 강민경은 욕실 대공사로
다비치 멤버 이해리의 집에 얹혀사는
‘강생충 브이로그’로 엄청난 인기를 끌었죠.

 

올해도 보일러 고장으로 인해
찬물 샤워를 견디지 못한
강민경이 아니 ‘강생충’이
이해리의 집을 다시 찾았습니다.

이때 에디터의 눈을 사로잡은 것,
바로 이해리를 위한 조공 아이템!
오이 샌드위치입니다.

레시피라 할 것 없이 정말 간편해서
바쁜 아침에도 뚝딱 만들 수 있는 것은 물론
맛까지 보장되니 안 먹어 볼 수가 없죠?

오이 샌드위치 준비물
(모닝빵 3개 기준)

모닝빵 3개, 오이 반개,
소금·후추·파슬리 적당량,
크림치즈 100g, 버터 50g

오이 샌드위치 레시피

1. 오이 껍질을 벗겨주고
얇게 편 썰어줍니다.

2. 파슬리를 곱게 다져주세요.

3. 크림치즈와 버터를 2:1 비율로 넣고
넓은 볼에서 섞어주세요.

4. 3번에 소금, 후추로 적절히 간하고
다진 파슬리를 넣어 섞어줍니다.

5. 빵을 가르고 사이에
오이와 4번을 넣어주면 완성!

신세경의
플레인&체다치즈 베이글

신세경은 평소 홈 베이킹을
즐겨 하기로 유명하죠?

이번에는 식단 관리도 포기하게 만든
베이글 레시피를 공개할게요.

한 가지 레시피만으로도
다양한 베이글 만들기에 활용할 수 있답니다.

 

베이글 준비물
(9개 기준)

꿀 30g, 강력분+통밀가루 500g,
소금·이스트 적당량,
베이킹소다 2g, 설탕 26g

베이글 레시피

1. 이스트와 꿀을 섞은 물에
강력분과 통밀가루,
소금을 섞어 반죽해 줍니다.

2. 잘 치댄 반죽 위에
랩을 씌우고 30분간 발효시켜줍니다.

3. 반죽을 베이글 1개
분량(98g)으로 나눠줍니다.

4. 반죽을 둥글리기 한 후
10분간 휴지합니다.

5. 반죽을 베이글 모양으로
성형해 줍니다.

6. 물 1000g에 베이킹소다 2g,
설탕 26g을 섞어 끓어준 다음,
뜨거운 물에 반죽을 골고루
20~30초 정도 데쳐줍니다.

7. 물기를 빼고 200도로
30분 이상 예열한 오븐에
15~18분 정도 구워주면 완성!

*체다치즈 베이글의 경우 오븐에 굽기 전
체다치즈를 강판에 갈아 얹은 다음
구워주면 완성됩니다.

 

유튜버 오눅의
소금빵

구독자 39.5만 명을 둔 유튜버이자
디지털 크리에이터 오눅.

그녀가 먹는 것이라면 품절 대란,
만들어 먹는 레시피가
#눅시피 해시태그로 공유될 정도로
영향력 있는 인플루언서죠.

먹는 것에 진심인
자타 공인 ‘쩝쩝박사’ 오눅이
최근 꽂힌 것은 바로 소금빵!

심플해 보이지만 고소하고 담백한 빵에
버터와 소금이 주는 짭잘함이 일품이죠.

 

소금빵 만들기에 실패를 거듭하던 그녀가
결국 #눅시피에 소금빵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소금빵 준비물
(9개 기준)

강력분 260g, 박력분 140g,
드라이이스트 6g, 비정제 설탕 30g, 소금 7g,
탈지 분유 20g, 물 240g, 무염버터 30g

소금빵 레시피

1. 강력분, 박력분, 드라이이스트, 비정제 설탕,
소금, 탈지 분유, 물을 뭉침 없이 잘 섞어 줍니다.

2. 되직해진 반죽에 무염버터를 넣고 섞어
반죽을 완성합니다.

3. 완성된 반죽을 둥굴리기하고
랩을 씌워 50도로 2분간 예열한 오븐에서
약 1시간 정도 발효시켜줍니다.

4. 반죽을 1개씩(80g) 나눈 다음
둥글리기 해주고
다시 랩을 씌워 15~20분 정도
실온에서 발효시켜줍니다.

 5. 반죽을 올챙이 모양으로 성형하고
밀대로 납작하게 밀어줍니다.
이때 반죽의 길이는 약 9cm 정도.

6. 스틱 모양으로 자른 버터를
5번 반죽 위에 놓고 잘 말아주세요.

7. 랩을 씌워 반죽을
35분간 발효시켜줍니다.

8. 분무기로 물을 뿌리거나 우유를 바른 후
소금을 뿌려 줍니다.

9. 오븐에서 175도로
15분 정도 구워주면 완성!

 

 

About the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