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끌레르 X 쁘렝땅

꽃과 리넨, 배우 정혜영이 지닌 유연하지만 단단한 아름다움. 그리고 쁘렝땅의 2018 S/S 컬렉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