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덜트를 유혹하는 신상 아이템

키덜트를 유혹하는 신상 아이템

캐릭터 덕후의 취향은 물론 봄날의 여심마저 저격하는 디자인 제품들을 한데 모았다. 키덜트라면 꼭 챙겨야 할 쇼핑 아이템.

키덜트

1, 2 스티키몬스터랩 장르를 가리지 않는 콜라보레이션으로 마니아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는 디자인 그룹 스티키몬스터랩. 키덜트가 사랑하는 캐릭터이기도 하다. 이번엔 미국의 인기 카툰 ‘어드벤처타임’의 캐릭터를 피규어로 재탄생시켰다는데, 원작 만화를 본 적 없어도 냉큼 사고 싶을 만큼 귀여운 게 함정이다.

3, 5 론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온 토이 브랜드 론지의 제품들은 하나같이 아날로그 감성이 듬뿍 묻어난다. 컬러풀한 페이퍼 토이 율리시스(Ulysses)는 관절을 움직여 원하는 동작을 만들 수 있고, 500피스 퍼즐 그래비티(Gravity)는 카탈루냐의 일러스트레이터 신타 비달(Cinta Vidal)과의 콜라보레이션으로 탄생했다.

4 크리넥스 화장품부터 문구류, 생활용품까지 전방위로 활약 중인 카카오프렌즈가 이번엔 휴대용 티슈 커버에 귀여운 자태를 드러냈다. 여행을 모티브로 그려진 발랄한 캐릭터 덕분에 쓰려고 꺼낼 때마다 기분 전환이 된다.

6, 7 몰스킨 도라에몽, 스타워즈에 이어 이번엔 토이스토리다! 언제나 가장 아이코닉한 캐릭터를 담아 한정판을 제작해 온 몰스킨의 최신 리미티드 에디션. 애니메이션 <토이스토리>를 보다 눈물지어 본 사람이라면 누구나 탐낼 만한 아이템이다.

8 코카콜라 작년부터 라벨에 짧은 메시지를 담아 온 코카콜라의 패키지가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더한 ‘이모티콘 에디션’으로 한 단계 진화했다. ‘너 심쿵해’, ‘오늘은 칼퇴’ 등 진심(!)을 담은 메시지가 8명의 캐릭터와 조합되어 무려 39가지 버전으로 나온다.

9, 10 카카오프렌즈 늘 벌거벗고(!) 있던 이들이 마침내 패션에 눈을 떴다. 광택 흐르는 트레이닝복, 빨간 망토, 턱시도, 쁘띠 스카프 등 한층 업그레이드된 센스를 보여주는 카카오프렌즈의 ‘패셔니스타’ 인형. 가장 탐나는 건 머리에 꼭 끼는 하늘색 후드를 뒤집어 쓴 라이언 미니인형이다.

About the Author:

소셜 데이팅 어플 추천 – 어플에서 사랑찾자

소셜 데이팅 어플 추천 – 어플에서 사랑찾자

벚꽃 개화시기가 앞당겨진다는 올 봄, 벚꽃놀이 같이 갈 사람이 없다고 걱정하지 말자. 로맨틱한 봄을 함께 보낼 당신의 인연을 소셜데이팅 어플리케이션에서 찾아 보는 것은 어떨까.

소셜 데이팅 어플
소셜 데이팅 어플

어플사진


그린라이트를 켜보자 ‘봄블링’
소셜데이팅도 게임처럼 즐겁게 할 수 있다. 봄블링은 이른바 그린라이트 게임이라고 불리는 썸게임을 통해 진행되는데, 방에 입장하고 작대기로 이상형 순위를 지목하여 서로 1순위 선정에 일치하면 매칭에 성공하는 식이다. 실시간 접속자들끼리 매칭이 되기 때문에 유령회원이 없다는게 특징. 친구와 같은 방에 입장하여 외모대결을 할 수도 있을 듯하나 자존심에 데미지를 입을 수도 있으니 주의할 것.

외모가 소개팅의 1순위라면 ‘아만다’
‘아무나 만나지 않는다’의 줄임말답게 가입 시 프로필 기본정보와 사진 3장을 업로드하면, 무작위 30명의 이성들이 프로필 심사를 진행한다. 합격점을 받은 사람만이 주선을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신뢰도가 비교적 높다. 이 어플에서는 얼굴이 중요한 만큼, 나의 외모 역시 중요해서 3점 미만을 받을 시에는 가입시도 조차 실패할 수도 있다는 것은 단점. 그렇지만 통계적으로 회원들의 외모가 가장 높은 소셜데이팅 앱이라는 후문이.

학력, 직장이 검증된 사람들을 원한다면 인서울매칭
인서울 대학교(서울 소재 대학교) 재학생 및 졸업생 들을 대상으로 매칭해주는 어플. 인서울 출신 및 대기업 직장인이 학교 및 직장 이메일 인증을 통해 인증을 받아야지만 이용 가능하다. 그렇기 때문에 타 소셜 데이팅 어플보다 유령회원이 없고 학력 및 직장이 검증된 사람들을 만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는 제격. 서로가 마음에 드는 표시를 해야만 서로의 전화번호가 뜨는 식이다. 이메일 인증을 통해 학벌과 직장은 검증될 수 있으나, 외모는 검증되지 않는다.

최대 규모의 회원 정오의 데이트
소셜 데이팅 앱의 조상 격 되는 어플리케이션이다. 매일 정오(12시)가 되면 상대를 2명 씩 추천해주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 매일 추천되는 두 명 중 한 명만을 선택할 수 있다. 오래된 어플인만큼 회원 수가 110만이 넘기 때문에 다양한 사람들을 만나보고 싶은 사람에게 추천한다. 얼마전 벌써 112번째 결혼 커플이 탄생했다고. 그러나 가장 대중적인 만큼 회원이 많고 비교적 필터링이 약해, 자신의 기준에 맞게 자체 필터링을 해야할 수도 있다.

대한민국 사위 8%의 매력남녀들을 위한 아임에잇
선별된 대한민국 상위 8% 매력 남녀들의 소개팅 앱이라는 슬로건으로 명함을 찍어 올려야 하는 등의 꽤 까다로운 직장 인증과 본인 인증 절차를 거쳐야 한다는게 단점이지만 그만큼 검증된 상대를 만날 수 있다. 단순한 조건식 추천이 아닌 ‘너는 왜 이렇게 잘났어?’, ‘언제 예쁘다고 들어봤어?’ 등의 자기자랑을 이끌어 내는 질문에 대한 주관식 응답으로 프로필을 작성할 수 있다는 것이 재미있다.

About the Author:

연관 검색어
, , ,
런웨이 핫 트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