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해외 셀럽과 패션 인플루언서
그리고 유튜버들 사이에서 화제인 투스젬(Tooth Gem).

투스젬이 뭐야?

 

https://www.instagram.com/p/CCe17T3lPlX/

 

마치 힙합퍼들의 그릴즈를 연상시키는 투스젬
치아에 붙이는 보석 또는 장식으로
90년대, 치과에서  교정이나 진료를 받으면서
함께 받을 수 있는 시술로 소소하게 유행했었는데,
요즘 다시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역시 유행은 돌고도는 것.

 

 

아프진 않나?

https://www.instagram.com/p/B-luCD3lgyG/

 

투스젬은 치아에 구멍을 뚫어서 주얼리를 박는것이 아니라
치아용 접착제나 의료용 레진 등을 이용해
네일 파츠를 올리듯 치아에 장식을 올리고 큐어링하는 것.
영구적인 손상이 없어 통증도 없다.

 

 

그래서 투스젬, 누가했는데?

헤일리 볼드윈 비버, 아리아나 그란데, 할시, 케이티페리
해외 셀럽들 사이에선 예전부터 유행하기 시작했고
국내에서는 최근 이영지, 제이미 등이 착용해 화제다.

 

 

위치는 어디에 하는게 좋을까?

 

보통 개인의 구강 구조에 따라
노출이 많이 되는 치아에 투스젬을 붙이는 것을 추천한다.
앞니에 붙이는게 예쁠 것 같다고 시술을 받는다 한들
앞니가 전혀 드러나지 않는 구강 구조를 가지고 있다면 말짱 도루묵이기 때문.

평소 셀카를 찍을때 자주 하는 표정이나 입모양을 보고
적합한 위치를 찾는 것이 좋다.
감이 잘 잡히지 않는다면
도안을 많이 찾아보고 원하는 디자인을 골라 가져가서
상담받도록 하자.

 

 

유지기간은? 부작용도 있을까?

https://www.instagram.com/p/CCTeAXJF7eH/

 

투스젬은 치과용 접착제를 사용해 안전하며
통증없이 간편하게 부착할 수 있어 큰 부작용은 없다.
유지 기간은 생활 습관에 따라 보통 1개월에서 3개월 정도.
자연적으로 떨어지며 제거가 되기 때문에
제거를 위해 번거롭게 다시 방문하지 않아도 된다.

 

 

어디서 받는데? 가격은?

큰 기술이 필요하거나 어렵지 않은 작업이라
타투샵이나 피어싱샵에서 간단히 시술을 받을 수 있고,
치과에서 해주기도 한다.
가격은 기본 시술비 7만원~10만원 선.
선택한 보석이나 큐빅에 따라 비용이 조금씩 달라질 수 있다.
시술을 받는 과정이 궁금하다면
아래 유튜버 송필드의 영상을 확인해보도록 하자.

 

https://www.youtube.com/watch?v=9-56u0E_ye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