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8mcmafamk09_10

STARRY NIGHT

“리젠트 스트리트는 글로벌한 장소인 동시에 화려하고 럭셔리합니다. 이 매장에서 소비자들은 마이클 코어스의 모든 컬렉션 라인을 한곳에서 쇼핑할 수 있죠. 리젠트 스트리트는 우리 브랜드의 DNA가 담긴 장소라는 점에서, 유럽 최대 플래그십 스토어의 위치로 완벽합니다.” 런던을 방문한 마이클 코어스의 말이다. 지난 6월 22일, 런던 최대의 번화가 리젠트 스트리트로 전 세계의 패션 피플이 모여들었다. 마이클 코어스의 런던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축하하는 칵테일파티가 열렸기 때문이다.

플래그십 스토어에 도착했을 때 가장 눈길을 끈 것은 런던을 상징하는 일러스트로 장식한 윈도 디스플레이. 세계적인 일러스트레이터 클림 에버든(Clym Evernden)과 손잡고 특별히 선보인 다양한 일러스트들은 파티가 열린 매장 곳곳에서 감상할 수 있었다. 또한 이곳은 기존 마이클 코어스 매장과는 조금 다른 스타일이다. 우아하고 클래식한 건물의 외관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내부 인테리어를 세련되고 모던한 분위기로 연출했는데, 브라운과 그레이 컬러가 어우러진 따뜻한 우드 소재와 세련된 글래머러스를 표현한 반짝이는 소재의 조화가 돋보였다.

 

총 3개 층으로 구성된 매장은 칵테일파티를 즐기는 톱 모델과 패션 인플루언서로 가득 찼다. 마이클 코어스 컬렉션과 마이클 마이클 코어스의 의상과 액세서리를 모두 볼 수 있는 0층과 1층은 샴페인 잔을 들고 삼삼오오 이야기를 나누거나, 매장을 둘러보는 이들로 발 디딜 틈 없이 북적거렸다. 그중에서도 맨즈 웨어 컬렉션의 전 제품을 둘러볼 수 있는 지하 1층은 섹시한 F1 드라이버 젠슨 버튼을 필두로 포켓볼과 듀크스 바(Duke’s Bar)의 마티니를 즐기는 스타일리시한 남자들이 모여 들어 특히나 훈훈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파티 분위기가 무르익을 무렵, 기네스 팰트로, 조앤 콜린스, 솔란지 놀스, 제시카 차스테인 등 마이클 코어스의 각별한 친구이자 세계적인 셀러브리티들이 모습을 드러냈고, 파티의 열기가 더욱 뜨겁게 달아올랐다. 마이클 코어스는 “나에게 런던은, 세계에서 가장 멋진 패션 도시 중 하나이자 끊임없는 영감의 원천입니다. 소비자에게 우리가 하는 모든 활동과 세계관을 보여줄 수 있는 아름다운 플래그십 스토어를 이곳에 새롭게 오픈해 매우 기대됩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왼쪽부터 론 데니스, 존 아이돌, 마이클 코어스, 젠슨 버튼, 페르난도 알론소.
왼쪽부터 론 데니스, 존 아이돌, 마이클 코어스, 젠슨 버튼, 페르난도 알론소.

SPEED MEETS STYLE

마이클 코어스가 런던을 찾은 또 하나의 이유! 바로 포뮬러 1 챔피언인 맥라렌 혼다와의 파트너십 체결 때문이다. 런던 나이츠브리지에 자리 잡은 맥라렌 쇼룸에서 이를 공표하는 컨퍼런스가 열렸는데,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와 CEO 존 아이돌, 맥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