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는 패딩도 안 입었었고,
머플러도 하지 않았고,
장갑은 견딜 수 없어했다.
그런데 이번 겨울은 실로 혹독하다.
모자도 써야겠고,
장갑도 필요하다.
얼굴을 다 덮어버리는 모자도
왠지 찾아보고 있다.

나에게 가장 필요한,
그리고 사랑하는 이들에게 선물하기도 좋은
겨울 액세서리를 찾아봤다.

 

구찌(Gucci) 울 장갑 by 네타포르테(Net-a-Porter)

Gucci 구찌 구찌장갑 니트장갑 장갑추천 선물 여자친구선물 크리스마스선물
gucci.com

두꺼운 울로 만들어진 니트 장갑.
소매 부분에 도톰하게 포인트를 줘 귀엽다.
손목 부분의 구찌 로고가 더해져 더 갖고 싶은 장갑.
네타포르테에서 판매 중이며,
가격은 30만원 후반대.

퓨잡(Fusalp) 롯지 니하이 삭스

니하이삭스 반스타킹 겨울반스타킹 퓨잡 Fusalp 퓨잡양말 겨울선물 스키양말 겨울양말
fusalpkorea.com

울 소재로 만들어진 니하이 삭스.
안 감은 부클레 소재를 적용해 따뜻하다.
스키 타러 갈 때 신어도 좋겠지만,
요즘같이 추운 날엔 매일 신고 싶다.
가격은 10만원대.

프라다(Prada) 나일론 개버딘 햇

프라다 Prada 프라다모자 패딩모자 프라다패딩모자 귀돌이모자 프라다나일론 프라다나일론모자
prada.com/kr

머리부터 얼굴 옆부분을 모두 감싸주는 모자.
프라다 나일론 소재로 제작되었으며,
귀를 덮는 플랩에는 버튼이 달려 있다.
가격은 70만원대.

마르니(Marni) 시어링 슈러그

목을 감싸주는 것도 체온을 올리는 데 큰 도움이 되지만,
몸을 한번 더 감싸주는 것 역시 좋은 방법.
마르니의 깜찍한 슈러그를 추천하는 이유다.
얇은 코트나 퀼팅 점퍼 위에 레이어드 하면
따뜻한 건 물론 스타일링에 변주를 주기에도 좋다.
현재 공식 홈페이지에서 세일 중으로
100만원대다.

 

캐시미어 인 러브(Cashmere in Love) 발라클라바(Balaclava)

발라클라바(Balaclava)란 추위와 바람을 막기 위한 장비로
보통 얼굴, 입을 제외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