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진의 숨

“어떤 게 나다운 건진 모르겠지만 지금 이 순간, 최대한 편한 숨을 쉬고 싶어요. 나에게 자연스러운 숨을 쉬면서 살고 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