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우식이 보였다 – 최우식 Preview

by

최우식은 살고자 애쓰는 영재가, 타인의 죽음은 물론 자신의 죽음조차 두려워하지 않는 귀공자가,
뻔뻔하고 이루지 못할 계획을 가졌던 기우가 되었다. 또 다른 최우식이 점점 더 선명하게 보이고 있다.

editor

시대의 개척자

by

1960년대, 자신의 인생을 개척하기 위해 고국을 떠나 독일로 간 여성들이 있다. 김옥선 작가의 신작 전시 <베를린 초상>에는 낯선 땅에서 자신이 선택한 삶을 일구고 지켜낸 재독 한인 간호 여성의 삶이 담담하게 담겨 있다.

editor

몬세의 태도

by

몬세는 지나온 시간과 다가올 시간을 한결같이 긍정한다. 론칭 4주년을 맞이한 이 브랜드는 이토록 담담한 태도를 바탕으로 성장하고 있다.

editor

셰어하우스 이야기_도쿄편

by

우리는 지금 가치 있는 집에 살고 있을까? 누구에게나 마땅히 있어야 할 집이 살면서 가장 얻기 힘든 대상으로 느껴지는 요즘이다. 집값이 하늘에 닿을 듯하고 출근 유목민이라는 용어가 생기는 이 시대에 삶의 가치를 공유하고 변화의 기점이 되는 새로운 주거 형태의 셰어하우스가 집의 의미를 다시 정의한다.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