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시즌 ‘패션 신상’이 궁금해 – 슈즈&액세서리 편

이번 시즌 ‘패션 신상’이 궁금해 – 슈즈&액세서리 편

이번 시즌 ‘패션 신상’이 궁금해 – 슈즈&액세서리 편

이번 시즌 ‘패션 신상’이 궁금해 – 슈즈&액세서리 편

이번 시즌에 출시된 따끈따끈한 패션 신상품 중 ‘꼭’ 가지고 싶은 슈즈&액세서리만 모았다.

201611_SHOEACC1201611_SHOEACC2201611_SHOEACC15201611_SHOEACC14201611_SHOEACC13201611_SHOEACC12201611_SHOEACC11201611_SHOEACC10201611_SHOEACC9201611_SHOEACC8201611_SHOEACC7201611_SHOEACC6201611_SHOEACC5201611_SHOEACC4201611_SHOEACC3

About the Author:

연관 검색어
, ,
홀리데이 주얼리 럭키박스

홀리데이 주얼리 럭키박스

홀리데이 주얼리 럭키박스

홀리데이 주얼리 럭키박스

뉴욕의 빛과 컬러를 컨템퍼러리한 감성으로 풀어낸 브릴리브의 주얼리 컬렉션. 행운과 낭만이 가득한 브릴리브의 럭키박스는 홀리데이 룩에 특별한 포인트가 되어줄 것이다.

브릴리브

1 맨해튼 42번가를 모티프로 디자인한 유니크한 스타일의 브릴리브 링크 이어링 10만8천원.
2 화살의 촉과 꼬리를 유니크하게 표현한 브릴리브 브릴리언트 애로우 오픈 링 19만8천원.
3 화살을 모티프로 한 드롭 디자인이 감각적인 브릴리브 브릴리언트 애로우 이어링 17만8천원.
4 뉴욕의 크라이슬러 빌딩을 모티프로 한 브릴리브 클라이슬러 네크리스 18만8천원.
5 한쪽 귀에만 착용하는 에지 있는 원 포인트 액세서리인 브릴리브 브릴리언트 액센트 이어링 15만8천원.
6 가죽 스트랩에 골드 스터드를 장식해 화려하면서도 시크한 느낌을 주는 브릴리브 낸시 스터드 브레이슬릿 9만8천원.
7 블랙 체인과 골드 스터드가 모던하게 어우러진 초커 스타일의 브릴리브 미드나잇 네크리스 22만8천원.
8 얇은 체인에 섬세한 화살 펜던트를 단 브릴리브 브릴리언트 애로우 브레이슬릿 22만8천원.
9 크기와 세팅이 다른 2가지 진주를 매치해 고급스러움을 더한 브릴리브 보자르 펄 오픈 링 19만8천원.
10 샹들리에 셰이프 안에 진주를 매치해 세련된 유니크함을 선사하는 브릴리브 보자르 펄 이어링 28만8천원.

문의 070-4185-2933

About the Author:

블루 카펫 전쟁

블루 카펫 전쟁

블루 카펫 전쟁

블루 카펫 전쟁

패션위크의 꽃, 셀러브리티의 화려한 포토월 스토리를 공개한다. 일명 ‘블루 카펫’이라 불리며 스타들의 발길이 분주했던 순간.

친구 따라 DDP 간다

아무리 스케줄이 바빠도 절친의 쇼에는 빠지지 않는 법! 특히 막강한 크루를 거느린 푸쉬버튼과 노앙 쇼에서 이러한 경향이 두드러졌다. 유아인은 서울패션위크 기간 동안 딱 두 개의 쇼, 남노아의 노앙과 김지은의 프리마돈나 쇼에만 등장했다. 노앙의 첫 번째 시즌 룩북 모델이었던 이현이, 평소 단짝으로 유명한 손담비와 정려원이 동석했다. ‘연륜과 인맥 깡패’ 푸쉬버튼쇼에는 정은채와 홍진경, 뮤즈 송경아가 등장해 프런트로를 장식했다.

 

 

언프리티 랩스타 IN DA SFW

올해 또 한 시즌을 마친 <언프리티 랩스타>의 헤로인들은 프런트로의 모시기 경쟁의 1순위. ‘한국의 리한나’로 통하는 나다와 방송 중 남이 스타일링해주는 건 성에 안 찬다며 ‘스타일부심’을 드러냈던 치타는 연일 스타일리시한 모습으로 쇼장을 방문했다. 디자이너 김태근이 ‘마 시스(Ma Sis)’라고 부르는 미료는 요하닉스 쇼에 무조건 참석! 쇼장에서 인기 최고였던 제시도 빼놓을 수 없다.

 

 

YCH의 리즈 갱신

‘추노춘호’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패션계의 사랑을 독차지하는 윤춘호의 쇼에 참석한 셀럽 리스트를 보면 그의 인기가 실감난다. 각 그룹의 에이스인 보라와 손나은, 배우 채정안, 이영진, 오연서, 이다희, 차세대 CF 퀸 나라까지 YCH의 런웨이 룩으로 차려입고 등장해 연말 시상식을 방불케 했다. 그야말로 ‘아름다운 낮이에요!’

 

 

걸그룹 패션돌

보라, 효연, 현아가 가는 길이 바로 ‘잘나가는 디자이너의 길’! 평소에도 패션에 관심이 많기로 유명한 세 사람은 서울패션위크 기간 가장 많은 쇼에 출석한 스타다. ‘패션돌’답게 참석하는 디자이너의 키 룩을 성실히 착용한 것은 물론, 각자의 개성에 따라 소화한 점이 눈에 띄었다. 보라는 스트리트 웨어 스타일을, 효연은 더없이 페미닌한 룩을, 현아는 관능적인 팜므 파탈 룩을 소화하며 매력을 어필했다.

 

 

뉴 잇 걸

서울패션위크에서 눈에 띈 뉴 잇 걸들. 몰라볼 정도로 훌쩍 큰 아이스크림 소녀 정다빈이 87MM쇼에 참석했다. ‘원중 오빠’의 화이트 셔츠에 귀여운 튀튀를 덧입은 센스! 참스 쇼에서 유독 돋보였던 소녀는 <닥터스>에 출연한 이유비 동생 이다인이다. 스피카의 보형은 패션위크 기간에 늘 스타일시한 차림으로 에디터의 눈길을 끈 셀러브리티.

About the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