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YOND CLOSET

비욘드 클로젯이 처음으로 오프 쇼 스케줄에 이름을 올렸다. 디자이너 고태용은 뭔가 특별한 것을 보여줄 거라는 기대에 부응하듯 쇼장으로 서울숲의 은행나무 숲길을 선택했다. ‘누아르’를 주제로 클래식한 스타일에 위트를 더한 룩이 나무 사이로 등장했다. 밀리터리와 복서 등 여러 키워드가 연상되는
디테일과 아이템을 프레피 룩에 적절하게 녹여낸 것. 쇼가 끝나자 ‘역시 비욘드 클로젯!’이라는 찬사가 쏟아졌음은 물론이다.

 

서울패션위크 SFW

KIJUN

강렬하고 꾸준하게 자신만의 미학을 구현해가고 있는 브랜드 기준. 2020 S/S 프레젠테이션 장소는 세기말의 분위기를 강렬하게 뿜어내고 있었는데, 그 이유는 컨셉트 노트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영화 <첨밀밀>에서 영감을 받아 완성한 컬렉션으로 주인공들의 의상은 물론 영화의 분위기를 재해석한 감각적인 아이템이 가득했다. 이번 시즌에는 특히 기준 특유의 아티스틱한 감성이 고스란히 담긴 여러 드레스와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백 컬렉션의 새로운 버전을 눈여겨볼 것.

 

KIMSEORYOUNG

‘Hey, Good looking!’ 김서룡의 새 컬렉션을 보면 자연스럽게 떠오르는 이 감탄사가 바로 컬렉션의 테마다. 이번 시즌엔 플라워와 새틴 두 가지에 집중해 한층 더 우아한 룩을 완성했다. 은은하게 윤기가 흐르는 새틴에 세심하고 탐스러운 꽃 문양을 더한 룩이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