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되면
한 번쯤 입고 싶어지는 슬리브리스.

어떤 스타일을 어떻게 입을지
고민 중이라면 주목하자.

옷 잘 입는 셀럽,
일명 ‘사복 여신’이라 불리는
셀럽들의 SNS를 파헤쳐 보았다.

 

편안함이 최고라면, 스포티하게

헤일리 비버(Hailey Bieber)는
깔끔한 화이트 컬러의 크롭 티셔츠에
카무플라쥬 패턴의 조거 팬츠를 매치해
힙한 애슬레저 룩을 완성했다.

 

손나은 역시 화이트 컬러 톱을 착용하고
상큼한 옐로 컬러의 조거 팬츠를 매치했다.

화려한 액세서리보다
심플한 이어링이나 브레이슬릿을 더해준다면
스포티한 룩을 더욱 멋스럽게 만들어줄 것.

아디다스 ADIDAS
탱크, 3만9천원.

90년대 유행한 탱크톱을 그대로 담아낸
아디다스의 슬리브리스 톱.
트레포일 로고가 새겨진 심플한 디자인으로
어디든 쉽게 매치하기 좋은 아이템.

 

평범하지만 평범하지 않은 스타일을 원한다면,
유니크한 언밸런스 슬리브리스

브랜드 오르선드 아이리스의 니트 톱으로
톡톡 튀는 포인트 스타일링을 보여준 선미.

차정원은 챙이 넓은 라피아 햇과
가느다란 끈으로 홀터넥 형태를 연출한
베이지 컬러의 슬리브리스를 매치해
시원한 바캉스 룩을 선보였다.

컷아웃 디테일이 돋보이는
시크한 톱을 착용한
모델 엘사 호스크(Elsa Hosk).

블랙 컬러 톱에 존재감이 드러나는
볼드한 골드 네크리스로
쿨한 매력이 돋보이는 스타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