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끝, 마곡 ①

서울의 끝, 마곡 ①

서울의 끝, 마곡 ①

서울의 끝, 마곡 ①

고층 빌딩이 하나둘 들어서고 오가는 사람도 점점 많아진다. 활기를 띠기 시작한 마곡에 일찍이 자리 잡은 여덟 개의 공간.

CAFE

도시의 향긋한 쉼터 우드진

나무와 진 소재가 주는 편안한 느낌을 지향하는 카페 ‘우드진’. 회사 상권 안에서 잠깐의 휴식을 선물하고 싶은 마음을 담아 기획한 공간으로 본점과 2호점인 ‘세컨드 우드진’ 모두 마곡동에 있다. 호주에서 일한 경험이 있는 바리스타가 현지 방식을 따라 만든 커피를 맛볼 수 있고 그중 초콜릿 파우더를 더한 ‘오지(Aussie) 카푸치노’가 대표적이다. ‘월간 우드진’이라는 이름의 음료도 매달 한정 판매하는데, 라테 위에 커피 향 크림을 가득 올린 ‘우디슈페너’는 지난해 많은 사랑을 받은 후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로 자리 잡았다.

주소 서울시 강서구 마곡중앙6로 45
영업시간 월~금요일 07:30~22:00, 토요일 12:00~22:00, 일요일 12:00~18:00
문의 02-6052-0116

 

오래 음미하는 차 코코시에나 티 하우스

긴 역사를 지닌 차에 매료된 티 소믈리에가 마련한 ‘코코시에나 티 하우스’에서는 약 2시간 동안 진행되는 ‘티 코스’를 즐길 수 있다. 중국식 웰컴 티부터 직접 블렌딩한 디저트 티까지, 네 가지 차를 순서대로 제공한다. 영국의 애프터눈 티 문화를 반영해 홍차와 스콘, 딸기 잼, 클로티드 크림으로 구성한 ‘크림 티’도 선보인다. 분기별로 차의 종류를 달리하고 손님과 대화를 나누며 취향에 맞는 음료까지 추천해준다. 금요일을 제외한 평일에는 오픈형 티 라운지로도 운영되지만 예약제를 중심으로 하니 연락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주소 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 222 2층
영업시간 월~목요일 16:00~22:00, 토·일요일 11:30~22:00, 금요일 휴업
문의 070-7576-1314

 

LIFESTYLE

늘 따뜻한 라탄의 공간 늘온공방

‘늘온공방’은 취미로 라탄 공예를 하던 주인장이 퇴사 후 마련한 작업실이다. 라탄으로 만든 작은 소품과 가구를 곳곳에 비치한 덕분에 나무가 주는 따뜻한 기운이 공간 안에 감도는데, 모두 그가 직접 제작한 것으로 판매도 한다. 하루 네 번씩 예약제 클래스도 진행 중이며 재료를 엮기 위해 집중하다 보면 잡생각이 들지 않아 좋다는 점이 공통적인 수강 후기. 초급자라도 2~3시간 만에 바구니 하나를 만들 수 있고 거울, 전등, 화분 등 평소에 쓸 만한 실용적인 용품을 주로 다룬다.

주소 서울시 강서구 공항대로 1904층
영업시간 11:00~22:00 (클래스 일 4회)
문의 010-5391-0529

 

책 한 권이 주는 선물 악어책방

한적한 아파트 단지 내 상가에 있는 ‘악어책방’은 에세이 <감정도 디자인이 될까요?>를 쓴 고선영 작가의 공간. 그가 공유하고자 하는 여러 장르의 도서가 책꽂이를 채우고 있는데, 감정을 주제로 한 책과 그림책의 비중이 높다. 특히 그림책은 부담 없이 읽을 수 있고 인생에 대해 생각할 거리를 남기기도 해 성인에게도 자주 권한다. 한 달에 한 번꼴로 저자와 함께하는 북 토크가 열리는 날엔 동네 주민은 물론 지방에서 찾아오는 사람들로 북적인다. 단골이 되고 싶다면 ‘악어새 북클럽’에 가입해 독서 경험을 나눠보자.

주소 서울시 강서구 강서로45다길 30-27
영업시간 월~금요일 10:00~20:00, 토요일 10:00~17:30, 일요일 휴업
문의 010-3022-3017

About the Author:

모여봐요 동물의 숲

모여봐요 동물의 숲

모여봐요 동물의 숲

모여봐요 동물의 숲

인기 포인트를 짚어봤다.

최근 ‘모여봐요 동물의 숲(모동숲)’이 화제다.

모동숲은 3월 20일 정식 발매된
닌텐도 스위치 전용 커뮤니케이션 게임.
2001년 ‘닌텐도 64’를 기반으로 제작돼 첫 선을 보인
동물의 숲‘ 시리즈의 최신작이다.

동물의숲 모동숲
www.nintendo.co.kr

모동숲은 일본에서 출시 사흘 만에
패키지로 180만여 장이 판매됐다.

국내에서는 발매 이후 게임 숍 ‘한우리’의
콘솔 게임 판매 순위 1위를 지키고 있다.
또한 닌텐도 스위치 본체가 ‘동물의 숲 에디션‘으로 출시되며
품절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동물의숲 모동숲 닌텐도
Facebook @Nintendo.kr

모동숲의 스토리는 플레이어가
무인도 이주 패키지 플랜‘에 참가하며 시작된다.
너구리의 안내를 따라
캐릭터의 이름과 외모, 섬의 지형 등을 차례로 정하면 된다.

초반에는 작은 텐트와 스마트폰만 주어지며
섬에 함께 사는 주민도 2명뿐.
하지만 낚시와 채집을 통해 돈을 모으고,
너구리에게 을 지며 집의 크기를 키울 수 있다.
그렇게 점차 마을 전체를 개발하며 진행하는 게임.

게임 삽입곡 ‘나비보벳따우‘가 유행하고
“닌텐도 스위치가 없어 모동숲을 못 한다”는
아우성도 높아지고 있는 요즘.

그렇다면 모동숲은 왜 이렇게 화제인 걸까?
인기 포인트 3가지를 짚어봤다.

힐링과 교감

모동숲은 마을 내 일상을 중심으로 진행돼
액션 게임처럼 자극적인 장면이 없고
다른 캐릭터와 경쟁하지 않아도 된다.
따라서 여유롭게 플레이하며 힐링할 수 있다.

또한 온라인 연결을 하면
다른 플레이어의 섬으로 여행이 가능하다.
최대 8명이 함께 모일 수 있는데,
이처럼 이웃과 교류가 가능하다는 점이
인기 상승 이유 중 하나다.

다양한 게임 속 환경

모동숲의 게임 속 환경은
실제 플레이어가 있는 곳의 시간과 계절을 반영한다.
예를 들어 4월 밤이라면
어두워진 마을에 벚꽃이 피어 있고
나비가 날아다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때에 따라 다른 환경이 적용돼
플레이어의 몰입감을 더욱 높여준다.

디테일한 커스터마이징

모동숲의 가장 큰 특징은 자유로운 플레이.
우선 의류와 가구의 종류가 다양하고
직접 만든 패턴을 커스텀 디자인으로 저장해두면
옷의 원단, 침대 시트, 타일 등에 적용 가능하다 .

또한 식물을 심고 다리를 놓는 등
마을을 취향에 따라 조성할 수 있다.

동물의숲 모동숲
www.nintendo.co.kr

게임을 즐기는 방식 또한 자유롭다.
마을을 꾸미는 데 주력하는 사람이 있는 한편,
곤충 또는 물고기를 수집하거나
가격이 매일 변동되는 무를 사고 팔며
돈을 모으는 플레이어도 있다.

모동숲은 4월 1일부터 12일까지 부활절 이벤트를 진행 중이고
4월 말에는 지구의 날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다.

About the Author:

삶을 바꾸는 소비

삶을 바꾸는 소비

삶을 바꾸는 소비

삶을 바꾸는 소비

우리가 무엇을 사고 버리는지에 따라 지구에 남은 시간이 달라진다. 자연에서 찾은 재료만으로 만든 비누, 용기가 필요 없는 치약, 다회용 용기에 담아 파는 식재료와 세제까지, 해외 제로 웨이스트 숍에서 지구와 나를 위한 소비의 해법을 찾았다.

헤투

런던 최초의 비건 제로 웨이스트 숍. 동물성 제품과 팜유 제품은 일절 판매하지 않고 공정하게 거래되는 제품만 취급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각자 자신의 용기를 들고 가면 용기의 무게를 확인한 다음, 그 용기에 말린 과일이나 향신료 등을 담아 중량을 측정해 판매한 다. 샴푸와 샤워 젤 등 액체류는 취급하지 않고, 바 형태의 샴푸와 보디 버터 등 플라스틱 용기가 필요 없는 제품만 판매한다. 유리 용기는 찾아볼 수 없는데, 이런 판매 정책에는 기존 제품을 재사용하길 바라는 헤투의 바람이 담겨 있다.

주소 201 St. John’s Hill, London SW11 1TH, UK
영업시간 화~목요일 11:00~19:00, 금~일요일 11:00~17:00(월요일 휴업)
문의 www.hetu.co.uk, @hetu_uk

 

슬로우드

홍콩의 슬로우드는 지속 가능한 라이프스타일을 고민하는 사람들을 위해 여러 대안을 제시한다. ‘모든 지혜와 즐거움, 풍요는 자연에서 온다’는 철학을 바탕으로 재활용하거나 밀랍으로 만든 랩처럼 생분해되고 생태 친화적인 제품만 소개한다. 또 액체 세제와 견과류, 향신료, 파스타 등을 리필 형태로 판매하며 플라스틱 쓰레기 문제 해결에 일조하고자 한다. 슬로우드 웹사이트에서는 다양한 비건 레시피를 비롯해 나무 등 지속 가능한 자재를 활용한 인테리어 등 친환경 라이프스타일을 위한 아이디어도 제시한다.

주소 The Hudson, 11 Davis Street, Sai Wan, Hong Kong
영업시간 일~목요일 10:00~22:00, 금~토요일 10:00~23:00
문의 www.slowood.hk, @slowood.hk

 

디스펜서리 & 키친 스테이플스

솝 디스펜서리와 키친 스테이플스는 각각 2011년과 2017 년에 문을 연 밴쿠버 최초의 리필 세제 숍과 제로 웨이스트 식료품점이다. 지금은 8백여 종에 달하는 리필 제품을 판매한다. 화장품과 세제는 어린아이를 비롯해 피부가 민감 하거나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을 위한 향이 없는 제품도 갖추고 있다.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소품도 판매하는데, 모두 나무나 면, 유리 등으로 만들어졌다. 또 로컬 커뮤니티를 중시해 제품 공급 업체의 65%가 밴쿠버에 기반을 둔 곳이며, 비누의 80%가 로컬 제품이다.

주소 3718 Main St., Vancouver, BC V5V 3N7, Canada
영업시간 매일 10:00~18:00
문의 www.thesoapdispensary.com, @thesoapdispensary

 

네이키드 숍

세제와 샴푸 등 액체 제품을 리필 용기에 담아 파는 숍. 파리에는 액체류를 벌크 상태로 파는 매장이 많지 않고, 리필 형태로 팔더라도 리필 과정에서 직원의 도움이 필요하거나 손에 묻는 등 불편이 따르는 점을 고려해 자동 디스펜서 형태로 편리하게 구입할 수 있게 했다. 액체류 이외에도 마우스워시 태블릿, 고형 치약 등친환경 제품을 판매한다. 네이키드 숍은 제품을 매입 하는 과정에서 생기는 탄소 발자국도 세심하게 살핀다.
탄소 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지역의 소규모 기업이나 장인과 협력하는 것을 우선시하고, 매장에서 사용하는 모든 전기는 재생에너지를 활용한다.

주소 75 Rue Oberkampf, 75011 Paris, France
영업시간 월요일 13:00~20:00, 화~금요일 11:00~20:00, 토요일 10:30~20:00(일요일 휴업)
문의 thenakedshop.fr, @the.naked.shop

 

노 톡스 라이프

어린 시절 화학 성분이 들어 있는 제품을 사용한 후 피부 트러블로 고생한 샌디 퍼먼(Sandee Ferman)은 1970년에 열린 첫 번째 지구의 날 행사에서 친환경 라이프스타일을 처음 접했다. 이후 화학 성분을 전혀 첨가하지 않은 천연 비누를 만들고, 자신이 직접 연구하고 주변 친구들에게 검증받으며 ‘독성 없는 천연 제품’을 만들어왔다. 이 제품이 조금씩 알려지고 좋은 반응을 얻으며 딸과 함께 직접 만든 천연 보디 제품과 여러 친환경 제품을 판매하는 노 톡스 라이프를 열었다. 지난해부터 LA에서 리필 스테이션도 운영하고 있다.

주소 3351 Fletcher Drive Los Angeles, CA 90065, USA
영업시간 월~금요일 11:00~18:00, 토~일요일 10:00~17:00
문의 notoxlife.com, @notoxlife.l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