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되면
한 번쯤 입고 싶어지는 슬리브리스.

어떤 스타일을 어떻게 입을지
고민 중이라면 주목하자.

옷 잘 입는 셀럽,
일명 ‘사복 여신’이라 불리는
셀럽들의 SNS를 파헤쳐 보았다.

 

편안함이 최고라면, 스포티하게

헤일리 비버(Hailey Bieber)는
깔끔한 화이트 컬러의 크롭 티셔츠에
카무플라쥬 패턴의 조거 팬츠를 매치해
힙한 애슬레저 룩을 완성했다.

 

손나은 역시 화이트 컬러 톱을 착용하고
상큼한 옐로 컬러의 조거 팬츠를 매치했다.

화려한 액세서리보다
심플한 이어링이나 브레이슬릿을 더해준다면
스포티한 룩을 더욱 멋스럽게 만들어줄 것.

아디다스 ADIDAS
탱크, 3만9천원.

90년대 유행한 탱크톱을 그대로 담아낸
아디다스의 슬리브리스 톱.
트레포일 로고가 새겨진 심플한 디자인으로
어디든 쉽게 매치하기 좋은 아이템.

 

평범하지만 평범하지 않은 스타일을 원한다면,
유니크한 언밸런스 슬리브리스

브랜드 오르선드 아이리스의 니트 톱으로
톡톡 튀는 포인트 스타일링을 보여준 선미.

차정원은 챙이 넓은 라피아 햇과
가느다란 끈으로 홀터넥 형태를 연출한
베이지 컬러의 슬리브리스를 매치해
시원한 바캉스 룩을 선보였다.

컷아웃 디테일이 돋보이는
시크한 톱을 착용한
모델 엘사 호스크(Elsa Hosk).

블랙 컬러 톱에 존재감이 드러나는
볼드한 골드 네크리스로
쿨한 매력이 돋보이는 스타일.

 

에스이오 S/E/O
DIVER’S TOP, 12만8천원.

한쪽 어깨에 고정해 착용하는 원 숄더 톱.
스냅 버튼으로 어깨 끈 길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사이드 스트랩을 묶어 원하는 실루엣을 연출할 수 있다.
시크한 무드를 살리고 싶다면 실버 액세서리를 더해보자.

 

이엠엠 EMM
Shirring Sleeveless T-shirt Pale Skyblue, 4만9천원.

셔링 디테일이 매력적인 슬리브리스 톱.
3개의 끈으로 언밸런스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슬리브리스도 사랑스럽게

강민경은 실키한 슬리브리스 톱과
하늘하늘한 스커트로
우아한 분위기를 뽐냈다.

마치 원피스를 착용한 듯
톱과 스커트를 같은 컬러, 패턴으로 매치한
블랙핑크의 로제.

어깨 스트랩으로 리본을 묶어
더욱 사랑스럽게 연출했다.

레이스 디테일과 플라워 패턴으로
발랄함을 더한 (여자)아이들의 미연
레드벨벳의 예리.

깊게 파인 네크라인이
왠지 허전하게 느껴진다면
미연과 예리처럼
펜던트 네크리스를 더해보자.

살롱드욘 SALON DE YOHN
Gingham Check Smocking Blouse(Yellow), 11만2천원.

햇살을 가득 머금은 듯
화사하고 따뜻한 옐로 컬러가 돋보이는 톱.
깅엄체크와 프릴 디테일이 사랑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