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바라는 쿠션 ①

우리가 바라는 쿠션 ①

깐깐한 뷰티 인사이더들의 생생한 리뷰로 분석한 쿠션 콤팩트의 현주소와 2019 F/W 베이스 메이크업 리포트.

쿠션 뷰티

1 겔랑 빠뤼르 골드 쿠션. 15g, 8만9천원. 2 이자녹스 에이지 포커스 피토 프로레티놀 익스트림 커버 쿠션 골드 플로라 에디션. 30g, 4만원. 3 에이지투웨니스 에센스 커버 팩트 LX. 12.5g, 4만5천원. 4 제니하우스 울트라 핏 세럼 쿠션. 12g, 3만6천원. 5 디어달리아 스킨 파라다이스 퓨어 모이스처 쿠션 파운데이션. 14ml, 3만8천원. 6 디올 디올포에버 퍼펙트 쿠션. 14g, 8만1천원대. 7 크리니크 이븐 베터 브라이트닝 쿠션. 12g×2, 5만5천원대. 8 아모레퍼시픽 타임 레스폰스 컴플릿 쿠션 컴팩트. 15g×2, 12만원. 9 DPC 핑크 아우라 쿠션 SA 화이트레더 에디션. 15g, 4만5천원.

 

자료에 의존하지 않고 베이스 메이크업 트렌드를 생생하게 파악하기 위해 <마리끌레르>는 지난 8월 1일, 내로라하는 18개 브랜드의 신제품 쿠션 콤팩트를 셰이드별로 테스트해볼 수 있는 ‘쿠션 뷔페’를 오픈했다. 1백 명의 품평단이 신제품을 얼굴에 직접 발라보며 평가하고, 각자의 메이크업 루틴을 이야기하는 자리였다. 이날 품평단은 피부 타입과 문제에 따라 쿠션을 어떻게 선택하는지, 쿠션에 기대하는 효과는 무엇인지 묻는 다양한 질문에 답하고, 뷔페처럼 꾸민 행사장을 둘러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품평단의 생생한 리뷰로 분석한 2019 F/W 베이스 메이크업 트렌드를 확인해보길.

 

쿠션 뷰티

About the Author:

가을 헤어 트렌드는? ①

가을 헤어 트렌드는? ①

가르마 위치를 바꾸거나 머리를 땋는 것만으로 손쉽게 완성할 수 있는 이번 시즌 헤어 트렌드를 소개한다.

SIDE PART 

MIDDLE PART

가을헤어 헤어트렌드

이솝 바이올렛 리프 헤어 밤. 60ml, 3만6천원. 러쉬 씨 시프레이. 100g, 3만2천원.

 

새로운 계절이 다가오면 어김없이 헤어스타일에 변화를 주고 싶기 마련이다. 헤어 숍을 찾아 길이에 변화를 주기도 하고 모발 컬러를 바꿔 기분 전환을 하는가 하면, 다양한 펌으로 변신을 꾀하기도 한다. 그러나 이번 시즌은 과감한 변화보다 지금의 헤어스타일에 약간의 터치를 더하는 것만으로도 충분하다. 가르마를 요리조리 바꾸거나 길게 늘어뜨린 브레이드 헤어를 연출하거나 혹은 컬러 스프레이를 사용하는 것이 그 예다.

가장 손쉬운 변화는 가르마 위치를 바꾸는 것이다. 크리스토퍼 케인, 롱샴, 마이클 할펀 쇼에서는 1970년대로 돌아간 듯 클래식한 분위기를 풍기는 5:5로 가른 가르마에 다양한 스타일을 가미하며 앞가르마 트렌드를 화려하게 부활시켰다. 잔머리 한 올도 허용하지 않는 앞가르마의 슬릭 헤어를 선보인 크리스토퍼 케인이나 모발의 질감을 살린 헝클어진 웨이브 헤어에 정중앙에 깔끔하게 가르마를 타 상반된 매력을 동시에 보여준 롱삼의 쇼를 보라. 한편 마이클 할펀 쇼에서는 앞가르마에 우아한 물결 웨이브를 연출해 당장이라도 신나는 댄스를 즐길 것 같은 1970년대 디스코 스타일을 제안했다. 얼굴형 때문에 앞가르마가 꺼려진다면 옆머리에 타는 건 어떤가. 렐라 로즈 쇼는 옆가르마를 타고 이마 쪽으로 자연스럽게 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