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S/S 컬렉션 쇼 무대에 오른 모델들의 속눈썹을 한 마디로 표현하자면 ‘기상천외’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평상시에는 감히 시도하지 못할 독특하고 쇼킹한 비주얼이 줄줄이 이어졌으니 말이다. 아랫눈썹에 주얼리를 덧대는가 하면, 나비 모양 오브제를 얹어 드라마틱하게 연출 하는 등 색다른 시도로 눈이 즐거운 시간의 연속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