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KEUP

SISTER ANN 쉽고 간편한 방식으로 자기만의 개성을 표현한다는 컨셉트로 제품을 선보이는 씨스터앤. 절대 번지지 않는 초강력 아이라이너가 브랜드 인지도를 말 그대로 ‘하드 캐리’ 했다. 뷰티 유튜버들의 리얼 후기가 쏟아지며 입지를 다졌다. 씨스터앤 더블이펙트 워터프루프 아이 펜슬. #03 시나몬모카, 0.5g, 8천9백원.
MINYA 트러블 없이 메이크업을 맘껏 즐기고 싶은 창립자의 바람으로 탄생한 순한 메이크업 브랜드다. 세럼에 버금가는 영양 성분을 담아 사용감이 편안하고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는다. 다양한 국적의 모델이 등장하는 비디오 콘텐츠로 이미 해외 팔로어를 다수 확보했다. 미냐 올데이 웨어 립코트. #C23, 30g, 2만2천원.
Heart Percent 한 사람이 표현할 수 있는 다양한 분위기를 패싯(다이아몬드의 단면)에 비유하며, 그날그날의 룩을 제안하는 컨셉트가 무척 신선하다. 무광 페인트처럼 매트하게 발색되는 텍스처, 넓은 스펙트럼의 MLBB 셰이드, 인디 핑크 컬러 패키지 등 트렌디한 요소를 모두 갖췄다. 하트퍼센트 도트 온 무드 매트 #04 심플리어도어. 3.5g, 1만9천원.
Merry Monde 메리몽드 덕분에 귀여운 것은 쓰임새가 많지 않을 거라는 편견이 깨졌다. 소녀 감성을 자극하는 유니크한 패키지에 한 번 놀라고, 훌륭한 발색과 지속력에 또 한 번 놀랐다. 메이크업 아티스트 출신 CEO가 적극적으로 커머스 콘텐츠에 개입하며 브랜드의 전문성을 부각시키는 중이다. 메리몽드 심쿵스틱 립키스. #프렌치 키스, 3.3g, 1만8천원.
RING RANG RUNG ‘울림’을 컨셉트로 하는 링랭렁. 이제 막 시작하는 브랜드라기엔 디자인이 범상치 않다 싶었는데, 아니나 다를까 미국에서 디자인을 전공한 CEO의 모던한 취향을 반영한 것이었다. 군더더기 없는 블랙 패키지에 실버 라벨, 제품을 감싼 가죽 슬리브까지 소장 욕구를 자극하는 요소가 많다. 링랭렁 립 오일 하이라이터 #192. 4g, 3만2천원.
mûrir 가로수길에 위치한 오프라인 스토어 ‘빌라 드 뮤리’를 통해 인지도를 높이고 있는 메이크업 브랜드. 뮤리는 뷰티 큐레이션을 컨셉트로 개개인에게 가장 잘 어울리는 컬러와 제품을 제안하고 본연의 아름다움을 드러내길 응원한다. 밀착력이 뛰어난 파운데이션과 사용감이 극도로 가벼운 틴트가 인기다. 뮤리 글로우 피팅 파운데이션. #C21 베이지, 30g, 2만5천원.
MOREAS 아이코닉한 레드 립으로 일명, ‘립새롬’으로 불리는 엔터테이너 김새롬이 론칭한 브랜드. 세상 어디에도 없는 독보적인 패키지와 부드럽게 발리지만 극도로 매트하게 연출되는 드라마틱한 텍스처로 이미 마니아 층이 탄탄하다. ‘MOREAS’는 새롬을 거꾸로 표기한 센스 있는 이름이다. 모레아스 파워 립 매트. #C01 저스트레드, 6.5g, 3만2천원.
Flaunt B 세계 4대 컬렉션 백스테이지에서 활약하던 메이크업 아티스트 변명숙. 플런트비는 그녀의 노하우를 집약한 브랜드다. 아티스틱하지만 실용적이고, 과하진 않지만 자랑하고 싶은 메이크업을 지향하며, 시그니처 파운데이션은 이름 그대로 마법 같은 피부로 표현해준다. 플런트비 매직 슬릭 파운데이션. #1B, 30ml, 5만2천원.

 

SKINCARE

Slosophy 도심형 생활 습관으로 망가져가는 피부를 건강하게 되돌리는 컨셉의 어번 힐링 코스메틱 브랜드. 그 시작을 알리는 제품 ‘더 세럼 클렌저’는 클렌징 오일의 세정력과 클렌징 워터의 산뜻한 사용감을 결합한 하이브리드 제품이다. 군더더기 하나 없는 패키지는 폐플라스틱을 30% 함유한 친환경 소재로 제작했다. 슬로소피 더 세럼 클렌저. 150ml, 2만2천원.
Dr. Lacto ‘락토핏’으로 유명한 유산균 명가 종근당에서 선보이는 유산균 더모 코스메틱 브랜드로, 세계적인 프로바이오틱스 트렌드와 맞물려 론칭 당시 집중적으로 조명받았다. 최적의 유산균 조합이 피부 속 유익균을 활성화해 피부 장벽을 강화해주고,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킨다. 닥터락토 배리어 크림 토너. 150ml, 2만8천원.
SOON+ 아모레퍼서픽이 1988년 출시했던 ‘순정’이 클린 더모 코스메틱 브랜드로 재탄생했다. 한·중·일 피부 전문가들이 협력한 스킨케어 솔루션으로, 각 나라의 기후와 여성들의 피부 컨디션에 맞게 제형과 성분을 세심하게 고려한 노력에 박수를 보낸다. 순플러스 5.5 밸런싱 워터. 150ml, 2만2천원.
SKIN GRAMMAR 정확한 문법이 훌륭한 문장의 기초가 되듯 피부 기본을 탄탄하게 다져야 한다는 의미를 지닌 브랜드 스킨그래머. 먼저 수분과 영양을 채우는 예습(예방 보습), 수분 유지력을 키우는 보습, 손상된 피부를 회복하는 복습(회복 보습) 단계에 맞춰 제품을 제안한다. 스킨그래머 슈퍼 굿 리페어 에센스. 150ml, 3만8천원.
Be:ve 비건 화장품이 갖춰야 할 조건을 모두 충족하는 제품을 선보이는 진정한 비건 브랜드. 자연을 해치지 않는 착한 성분을 사용한 제품으로 ‘그린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