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톱에 붙이기만 하면 완성되는 셀프 네일 아트

손톱에 붙이기만 하면 완성되는 셀프 네일 아트

손톱에 붙이기만 하면 완성되는 셀프 네일 아트

손톱에 붙이기만 하면 완성되는 셀프 네일 아트

원하는 디자인을 골라 손톱에 붙이기만 하면 완성! 자유롭게 놀이하듯 즐기는 셀프 네일아트 4.

1 CURE GEL

요즘 인터넷에 ‘셀프 네일’을 검색하면 가장 많이 뜨는 브랜드는 ‘오호라’다. 기존 셀프 브랜드에서 보지 못한 다양한 디자인도 인기몰이에 한몫하지만, 스티커를 붙이고 구워 완성하는 신개념 큐어 젤 스티커를 선보인 것 때문이다. 먼저, 말랑말랑한 네일 스티커를 손톱에 붙인 후, 손톱 모양에 맞게 다듬는다. 들뜬 부위는 우드 스틱으로 눌러주고, 젤 램프에 30초 정도 넣었다 빼면 말랑했던 젤이 단단하게 굳으면서 유지력이 높아진다.

 

2 LINE STICKER

나만의 상상력을 발휘한 셀프 네일아트에 도전하고 싶다면, 심플하지만 포인트가 되는 라인 스티커를 활용하자. 블랙, 실버, 골드, 컬러 등 다양한 라인을 교차하거나 일렬로 나열하면 색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유분을 제거한 투명한 손톱에 자유롭게 스티커를 붙이면 끝! 단 스티커 양끝이 뜰수 있으므로 톱 코트를 한 겹 발라 고정력을 높이는 것이 좋다.

 

3 NAIL TIPS

국내에 네일 팁을 처음 선보인 데싱디바는 아티스틱한 디자인을 추가하며 여전히 인기다. 팁의 특성상 모양 변형이 어려워 굴곡진손톱과 팁 사이가 들뜨기 쉽기 때문에 팁을 붙이기 전에 알코올 솜으로 유분을 제거해야 잘 붙는다. 손톱과 팁 사이에 물이 들어가면 곰팡이 균이 생길 수 있으므로 붙이고 2주 이내에 떼어내는 것이 안전하다.

 

4 PATTERN STICKER

쉽게 붙였다 떼어낼 수 있는 네일 스티커. 여름에 활용하기 좋은 귀여운 패턴이나 이모지가 그려진 네일 스티커는 기분에 따라 스타일을 바꾸고 싶을 때 유용하다. 다만 크기가 맞지 않으면 부자연스러우므로, 스티커를 붙이고 네일 파일을 이용해 손톱 모양에 맞게 다듬은 후 오일을 발라 들뜬 부위를 잠재우는 과정이 필요하다. 풀 패턴으로 붙여도 귀엽지만, 이모지 부분만 오려 붙이면 앙증맞은 포인트 네일이 완성된다.

 

BEFORE SELF NAIL ART

네일 스타일리스트가 권하는 셀프 네일아트 전 준비 사항

1 손톱을 너무 길지 않게 깎아 전 체적으로 길이를 맞춘다.
2 비죽 튀어나온 큐티클을 핀셋이나 큐티클 리무버를 이용해 미리 제거한다.
3 알코올이나 아세톤으로 손톱을 한 번 닦아 유분을 없앤다.

About the Author:

치아에 붙이는 보석, 투스젬이라고 들어봤나?

치아에 붙이는 보석, 투스젬이라고 들어봤나?

치아에 붙이는 보석, 투스젬이라고 들어봤나?

치아에 붙이는 보석, 투스젬이라고 들어봤나?

헤일리 볼드윈 비버, 아리아나 그란데, 이영지, 제이미도 했다던데?

요즘 해외 셀럽과 패션 인플루언서
그리고 유튜버들 사이에서 화제인 투스젬(Tooth Gem).

투스젬이 뭐야?

 

https://www.instagram.com/p/CCe17T3lPlX/

 

마치 힙합퍼들의 그릴즈를 연상시키는 투스젬
치아에 붙이는 보석 또는 장식으로
90년대, 치과에서  교정이나 진료를 받으면서
함께 받을 수 있는 시술로 소소하게 유행했었는데,
요즘 다시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역시 유행은 돌고도는 것.

 

 

아프진 않나?

https://www.instagram.com/p/B-luCD3lgyG/

 

투스젬은 치아에 구멍을 뚫어서 주얼리를 박는것이 아니라
치아용 접착제나 의료용 레진 등을 이용해
네일 파츠를 올리듯 치아에 장식을 올리고 큐어링하는 것.
영구적인 손상이 없어 통증도 없다.

 

 

그래서 투스젬, 누가했는데?

헤일리 볼드윈 비버, 아리아나 그란데, 할시, 케이티페리
해외 셀럽들 사이에선 예전부터 유행하기 시작했고
국내에서는 최근 이영지, 제이미 등이 착용해 화제다.

 

 

위치는 어디에 하는게 좋을까?

 

보통 개인의 구강 구조에 따라
노출이 많이 되는 치아에 투스젬을 붙이는 것을 추천한다.
앞니에 붙이는게 예쁠 것 같다고 시술을 받는다 한들
앞니가 전혀 드러나지 않는 구강 구조를 가지고 있다면 말짱 도루묵이기 때문.

평소 셀카를 찍을때 자주 하는 표정이나 입모양을 보고
적합한 위치를 찾는 것이 좋다.
감이 잘 잡히지 않는다면
도안을 많이 찾아보고 원하는 디자인을 골라 가져가서
상담받도록 하자.

 

 

유지기간은? 부작용도 있을까?

https://www.instagram.com/p/CCTeAXJF7eH/

 

투스젬은 치과용 접착제를 사용해 안전하며
통증없이 간편하게 부착할 수 있어 큰 부작용은 없다.
유지 기간은 생활 습관에 따라 보통 1개월에서 3개월 정도.
자연적으로 떨어지며 제거가 되기 때문에
제거를 위해 번거롭게 다시 방문하지 않아도 된다.

 

 

어디서 받는데? 가격은?

큰 기술이 필요하거나 어렵지 않은 작업이라
타투샵이나 피어싱샵에서 간단히 시술을 받을 수 있고,
치과에서 해주기도 한다.
가격은 기본 시술비 7만원~10만원 선.
선택한 보석이나 큐빅에 따라 비용이 조금씩 달라질 수 있다.
시술을 받는 과정이 궁금하다면
아래 유튜버 송필드의 영상을 확인해보도록 하자.

 

https://www.youtube.com/watch?v=9-56u0E_yeo

 

 

About the Author:

요즘 대세! 하이라이트 염색

요즘 대세! 하이라이트 염색

요즘 대세! 하이라이트 염색

요즘 대세! 하이라이트 염색

제니, 웬디, 예지, 이유비, 헤이즈, 채영 머리의 공통점은?

90년대 ‘매직키드 마수리’에서나 보던
브릿지 염색이 다시 돌아왔다.

시크릿 브릿지, 투톤 염색, 발레아쥬,
옴브레, 솜브레라는 다양한 이름으로
한층 더 트렌디해진  하이라이트 염색.
도전해 보고 싶은데, 어떻게 해봐야할지 모르겠다면?
스타들의 인스타그램 속 헤어에서  답을 찾아보자.

 

더듬이 머리? 블랙핑크 제니

View this post on Instagram

오늘봐❄️❄️❄️

A post shared by J (@jennierubyjane) on

 

일명 ‘더듬이 머리’와 함께 컴백해
SNS에서 화제가 되었던 블랙핑크 제니앞머리 브릿지.
흰색에 가까운 금발로 앞머리 부분만 탈색을 해
머리를 묶으면 금발로,
머리를 푸르면 흑발과 금발이 오묘하게 어우러지는 헤어로
다양하게 스타일링 할 수 있다.

 

 

발레아쥬의 원조, 레드벨벳 웬디

https://www.instagram.com/p/B5xtspNp-Ji/

 

모발 전체적으로 군데 군데 하이라이트를 촘촘하게 넣는
발레아쥬 헤어를 선보인 레드벨벳 웬디.
헤어 컬러가 아주 밝지도 않고, 모발 손상도도 덜해
전체 탈색이 부담스러운 사람에게 추천한다.

 

시크릿 브릿지 ITZY 예지

https://www.instagram.com/p/CCcjKGch-K6/

 

머리 안쪽 부분에만 부분탈색을 한 후
여러 컬러로 염색을 하는
시크릿 브릿지 스타일링을 한 ITZY의 예지.
겉으로 볼 땐 컬러가 잘 안보이지만
안쪽으로는 알록달록 컬러가 살짝살짝 보여 매력적이다.

 

 

사랑스러운 핑크 브릿지 이유비

https://www.instagram.com/p/CCOTZhZp6Sz/

 

허리까지 길게 내려오는 스트레이트 헤어에
톤 다운된 핑크 컬러로 브릿지를 넣어 포인트를 준 이유비.
탈색한 부분의 컬러는 금방 빠지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다른 컬러를 입혀주면
다양한 색상의 브릿지를 즐길 수 있다.

 

 

여름에 딱! 그린 투톤염색 헤이즈

https://www.instagram.com/p/CCdjqe8gK76/

 

세로 결을 따라 다른 컬러가 들어가는 브릿지와는 달리
층을 나눠 그러데이션으로 컬러를 표현하는 투톤 염색.
헤이즈는 헤어 끝 부분을 초록색으로 염색해
위로 올라올수록 금발로 밝아지는 투톤 스타일링을 연출했다.

 

 

 

몽환 적인 블루 포인트 트와이스 채영

https://www.instagram.com/p/B86NQzWlohR/

 

앞머리와 헤어 끝 부분에 파란색으로 물들이는
솜브레 염색으로 포인트를 준 트와이스 채영.
솜브레 염색은 소프트한 옴브레 염색으로
두 세가지의 컬러가 그라데이션 된다.
블루 톤의 헤어 컬러는 색이 천천히 빠지면서
민트, 그린 컬러로 다양하게 변형되기 때문에
빠진 정도에 따라 오묘한 블루-그린 그라데이션이 완성된다.

About the Author:

abcdef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