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 불쾌지수를 낮추는 방법

장마철 불쾌지수를 낮추는 방법

장마철 불쾌지수를 낮추는 방법

장마철 불쾌지수를 낮추는 방법

계속되는 장마, 꿉꿉함을 한방에 날려줄 퍼퓸 스프레이.

3주째 이어지고 있는 지긋지긋한 장마.

무겁고 축축한 습기로 불쾌지수가 치솟고,
빨랫감은 아무리 바짝 건조해도 눅눅하기만 하다.

장마철 꿉꿉한 기분을 산뜻하게 바꾸는 방법!

공간을 프레시한 향으로 채우고
옷감의 눅눅한 향을 날려 줄
룸 퍼퓸드레스 퍼퓸을 소개한다.

에프다이어리 드레스퍼퓸 #01리프레쉬.
100ml, 9천8백원.

눅눅한 옷감에 신선함 전해주는 드레스 퍼퓸.
상쾌한 아침의 공기와 산들바람이 섞여 기분 전환에 제격이다.
향료 원액 그대로를 숙성시켜 사용하기 때문에 깊은 향이 오래도록 지속된다.
미세먼지 흡착 방지, 살균 효과, 섬유 구김 방지, 정전기 방지 등 향기에 기능까지 더한 것이 특징.

 

딥티크 룸스프레이 베이.
150ml, 8만2천원.

계절을 타지 않고 폭넓게 사랑받는 딥티크의 베이 향을 공간에 담아보자.
한없이 싱그러운 장미 꽃다발, 달콤한 블랙 커런트와 신선한 풀 향기가 상쾌한 공기를 만들어낸다.
공간의 중앙 부분 공중이나 원단에 뿌려주면 향이 더욱 오랜 시간 지속된다.

 

레피소드 룸퍼퓸 히즈 낫 마인.
100ml, 3만8천원.

인위적이지 않은 향이 공간에 자연스럽게 스며들어 신선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자아낸다.
시트러스와 베르가못과 시가 잎 노트가 더해져 프레시하고 세련된 향으로 시작하고,
플로럴의 달콤함이 베이스의 우디향과 은은하게 남는다.
따뜻하면서 시크한 중성적인 향이라 더욱 매력적이다.

탬버린즈 무드퍼퓸 912.
60ml, 2만원/ 250ml, 4만2천원.

무드퍼퓸 912는 안개 낀 사이프레스 숲 속으로 들어가는 문이다.
촉촉한 이슬을 머금은 차분한 흙 냄새와 스피어민트의 달콤한 풀 향기가 더해져
불안한 마음을 다스리고 머리를 맑게 한다.
묵직한 앰버 계통의 베이스는 안정적이고 따뜻한 힐링감을 선사한다.

 

날다 비무장생 룸스프레이 DMZ.
250ml, 14만원.

한 여름, 살아있는 자연 그 자체인 DMZ 위를 남과 북으로 자유롭게 날아가는 새를 바라보며
많은 이들의 상상력과 생각도 자유롭게 날아오르길 바라는 마음으로 론칭한 브랜드 ‘날다’.
비무장생은 짙은 초록의 자연이 선사하는 명확한 혜안의 순간을 담았다.
상큼한 라임과 흩어지듯 퍼지는 스피어민트가
강인한 로즈마리, 짙게 흐르는 바질 향과 섞여 시원하고 선명한 하루를 선사한다.

 

 

About the Author:

피부 열을 식혀줄 쿨링 화장품

피부 열을 식혀줄 쿨링 화장품

피부 열을 식혀줄 쿨링 화장품

피부 열을 식혀줄 쿨링 화장품

후끈 달아오른 피부를 시원하게 식혀줄 화장품이 절실한 여름. 피부 온도를 낮추고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키는 쿨링 크림을 프라이빗 품평단과 함께 테스트했다.

 

여름의 뜨거운 열기가 피부에 미치는 영향은 다양하다. 열에 지속적으로 노출된 피부는 수분을 잃어 피부결이 푸석해지고, 활짝 열린 모공 때문에 피지 분비가 왕성해 트러블이 폭발한다. 이런 여름철 피부엔 온도를 즉각 내려주는 쿨링 크림이 필수다. 쿨링 크림은 피부에 닿자마자 시원하게 느껴지는 쿨링 효과도 중요하지만, 수분이 날아가지 않고 오랫동안 촉촉하게 유지되는 보습 효과도 눈여겨봐야 한다. 가벼운 사용감에만 집중하면 수분이 금세 날아가 피부 표면이 오히려 더 건조해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 최근에 출시된 쿨링 크림은 쿨링감은 물론, 히알루론산 비율을 높여 오랫동안 촉촉하게 유지되고, 가벼운 제형으로 피부에 쏙 스며드는 등 삼박자를 두루 갖췄다. 여름철 피부를 구원해줄 최고의 쿨링 크림을 가리기 위해 지난 76일, 마리끌레르는 프라이빗 품평단과 함께 10개 브랜드의 쿨링 크림을 테스트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행사에 참여한 품평단은 제품을 손과 얼굴에 발라보고, 쿨링 효과와 사용감 등 다양한 항목을 꼼꼼하게 테스트하며 진지하게 평가에 임했다.

쿨랭캠프에 참여한 사람의 95%가 여름이 되면 피부가 열이 오르고 자극 받아 기존에 쓰던 화장품 대신 다른 화장품으로 바꾼다고 답했다. 이 중 약 40%가 쿨링 크림을 찾는 것으로 나타났다. 쿨링 크림을 선택할 때는 시원한 쿨링감과 더불어 빠른 흡수력이 중요한 조건이라고 말하는 참가자가 무려 90%에 달했다. 선호하는 텍스처는 가벼운 젤 타입이 80% 이상을 차지했다. 끈적이지 않는 산뜻한 사용감 또한 중요한 선택 항목임을 알 수 있었다. 쿨링 크림을 활용한 품평단의 스킨케어 리추얼도 눈여겨볼 만했다. 크림을 얼굴에 도포한 뒤, 냉각 효과를 선사하는 디바이스를 이용해 흡수시키거나 쿨링 크림과 에센스를 1:1 비율로 배합해 얇은 화장솜에 적셔 마스크팩처럼 사용하는 등 다양한 노하우를 엿볼 수 있었다. 여기 에디터와 마리끌레르 프라이빗 품평단이 엄선한 10개 브랜드의 쿨링 크림을 소개하니, 열 받은 피부에 단비가 되어줄 최고의 제품을 찾아보길.

 

1 필로소피 뉴드 호프 인 어 자 워터 크림
히알루로닉 글로우 모이스처라이저. 60ml, 5만5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2 닥터지 레드 블레미쉬
클리어 수딩 크림. 70ml, 3만6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3 마몽드 블루 캐모마일
수딩 리페어 크림. 50ml, 3만2천원대.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4 차앤박화장품 팜슈티컬
울트라 카밍 젤 크림. 50ml, 3만8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5 아이소이 모이스춰 닥터 스피디
모이스춰라이징 크림. 70ml, 3만4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6 뮤 테누토 베르쇠즈
워터 젤 크림. 70ml, 4만2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7 예화담 쑥딩 수분 크림.
120ml, 3만2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8 파머시 데일리 그린즈.
50ml, 4만8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9 빌리프 아쿠아 밤 비타
워터 크림. 50ml, 4만8천원.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10 키엘 쿨링 수분 젤 크림.
50ml, 4만원대.

보습력 ★★★★
사용감 ★★★★
흡수력 ★★★★
쿨링감 ★★★★★

About the Author:

지구에 무해한 뷰티

지구에 무해한 뷰티

지구에 무해한 뷰티

지구에 무해한 뷰티

동물실험에 반대하고 환경을 생각하는 비건뷰티, 클린뷰티가 뜬다.

코로나로 인해 건강, 환경에 대한 관심이 날로 커지고 있다.
그래서인지 요새 부쩍 비건 라이프를 지향하는 사람들이 느는 추세.

해외를 시작으로 K-뷰티 시장에서도
환경과 자연, 동물을 생각하는
비건 & 클린 뷰티 브랜드가 늘고 있다.

 

완전한 비건을 선언하지 않더라도
포장재를 비닐과 테이프 대신
친환경적인 포장재로 변경하거나
비건 라인을 출시하는 등의 움직임이 늘고 있다.

환경에 악영향을 미치는 성분들을 사용하지 않는 제품,
잔인한 동물 실험을 하지않은 제품 등이 많아진다면
비거니즘 라이프에도 다양한 선택지가 존재하게 될 것.

당장 육식을 줄이지 못하고,
대대적인 환경보호를 실천하지 못하더라도
클린 뷰티 제품을 사용하며
사소한 소비습관에서부터 조금씩 바꿔나가는 것이
어쩌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모습이 아닐까?

 

 

아떼 클린 볼륨 비건 마스카라. 10g, 3만7천원.

마스카라가 시장에 출시되기 전까지
토끼에게 무수한 실험을 거친다는 사실을 알고있는가?
아떼는 동물 실험과 동물성 원료를 배제한
스킨케어와 메이크업 제품들을 출시한다.
민감한 눈에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비건 마스카라.

 

 

클레어스 서플 프레퍼레이션 페이셜 토너. 180ml, 1만2천9백원.

동물실험을 하지 않고, 동물성 원료사용을 지양하는
스킨케어 제품 라인을 출시하는 클레어스.
비건인증원으로부터 인증을 받은 원료를 사용한 토너.

멜릭서 비건 립 버터. 3.9g, 1만2천원.

한국 최초의 비건 스킨케어 브랜드 멜릭서.
동물성 원료를 배제하고 동물실험도 하지 않는다.
석유 추출 성분을 사용하지 않고 아가베와 시어버터 등
건강한 성분만을 담은 컬러 립밤, 립 버터가 인기다.

스킨그래머 슈퍼 굿 리페어 마스크. 25g, 4천원.

건강한 피부와 건강한 지구를 위한 화장품을 만드는 스킨그래머.
동물 실험을 하지 않고 환경을 보호할 수 있는 성분을 사용한다.
생분해가 가능한 친환경 시트를 사용한 마스크팩.

 

언리시아 프리티 이지 글리터 스틱. 0.7g, 1만3천원.

비건 화장품이 스킨케어에만 국한될거라는 인식을
바꿔준 글리터 브랜드 언리시아.
펄감이 화려한 스틱 타입 글리터로
화려한 아이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

 

아티스 엘리트미러 오발7 브러쉬. 12만2천원.

비건 뷰티 툴 브랜드 아티스.
동물성 모발이 아닌 합성 섬유로 만든 브러쉬를 선보인다.
브러쉬 모에 내용물이 흡수되지않아
메이크업 효과를 높여준다고.

세럼카인드 퍼플 캐비지 드랍. 30ml, 4만원.

동물이 고통받지않는 윤리적인 소비를 지향하는 세럼카인드.
EWG 안전 등급 원료와 친환경 패키지를 사용한다.
제주 유기농 적양배추 추출물로 지친 피부를 충전하는 진정 세럼.

 

비브 모이스트 카밍 릴리프 선. 50ml, 2만9천원.

지속 가능한 자연을 위해 비건 제품을 만들고
FSC가 인증한 친환경 포장재에 담아 판매하는 비브.
민감한 피부도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고
백탁 없이 부드럽게 발리는 무기 자차 선크림.

 

About the Author:

abcdef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