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을 떠나는 영화

여행을 떠나는 영화

공항에라도 가고 싶은 이 시대, 한밤의 위로가 되어줄 아름다운 풍경을 품은 영화들.

<사이드웨이>

LOCATION 미국 캘리포니아

“한 병의 포도주가 인생 그 자체죠. 포도주가 자라고 숙성하고 그리고 더 복잡해지죠. 그러면 그 맛이 지랄맞게 죽여요.”

인생에 별다른 감흥이 없어 보이다가도 완벽한 와인을 만났을 때만큼은 생기가 도는 남자 마일스(폴 지아매티)와 결혼을 앞둔 그의 친구 잭(토머스 헤이든 처치)이 여행을 떠나며 벌어지는 이야기. 영화는 미국의 작은 덴마크인 솔뱅(Solvang)을 비롯해 샌타바버라 곳곳의 작은 레스토랑과 호텔에서 촬영했다.

<해피 해피 브레드>

LOCATION 일본 홋카이도

“이런 삶을 꿈꿔왔거든요. 원하는 장소에서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하는.”

도시를 떠나 큰 호수를 품은 마을로 이사 온 젊은 부부 리에(하라다 도모요)와 미즈시마(오이즈미요)는 빵 굽는 카페를 시작한다. 두 사람이 구운 캄파뉴, 호밀빵, 콩빵은 저마다 마을 사람들에게 위안을 함께 건넨다. 영화 속 카페 ‘마니’의 배경으로 보이던 큰 호수는 홋카이도의 도야 호수로 홋카이도 3대 절경 중 하나다.

<세 얼간이>

LOCATION 인도 라다크

“알이즈웰, 문제를 해결해나갈 용기를 얻었지.”

천재들만 간다는 명문대의 이상한 얼간이 란초(아미르 칸). 모든 학생이 교수의 말을 기계처럼 따르는 학교에서 란초는 새로운 답을 내놓는다. 그리고 그의 두 친구에게도 정해진 길을 가는 대신 좋아하는 길을 선택하라며 용기를 준다. 영화 마지막에 자신이 꿈꾸던 학교를 만들어가고 있는 란초가 서 있는 비현실적인 풍광을 가진 곳은 인도 라다크주의 판공초 호수다. 인도를 시작으로 중국 티베트자치구까지 이어지는 호수의 길이는 130km에 이른다.

 

 

About the Author:

해외 못지 않은 국내 신혼 여행지

해외 못지 않은 국내 신혼 여행지

한없이 평화로운 숲속부터 럭셔리한 하루까지, 커플의 취향에 따라 다채롭게 선택할 수 있는 국내 허니문 여행지.

기억의 사원

깊은 산속의 절에 오르는 길은 생각보다 긴 여정이지만 결코 지루하게 느껴지지 않는다. 그곳에 오르는 길이 수백 년간 변화를 거듭하며 만들어진 것이기 때문이다. 기억의 사원 역시 서울 근교 깊은 숲 속에 터를 잡고 있다. 원형의 문을 지나 여러 연못과 건물들을 차례로 만난 뒤에야 하단부터 꼭대기까지 수십 미터의 고저 차를 두고 지은 일곱 동, 열두 채의 집에 닿을 수 있다. 내부에 들어서면 외부의 시선이 완전히 차단된 객실이 맞이한다. 결혼 준비로 지친 신혼부부들이 온전히 휴식을 취하기에 다시없는 공간이다. 모든 객실에서 북한강과 장락산맥, 때때로 웅장하게 펼쳐지는 짙은 운무를 볼 수 있다는 것도 이곳만의 장점. 실내 월풀과 실외스파, 실외 욕조, 개인 수영장은 고요한 이곳에서 즐길 거리를 더한다.

주소 경기도 가평군 가평읍 상지로 83289
문의 010-6832-2164

세이지우드 홍천

미세먼지에서 자유로운 청정 지역에 들어선 세이지우드 홍천은 해발 765m에 위치한다. 이곳은 16평형부터 88평형까지 다양한 규모의 객실과 다채로운 부대시설을 갖춘 럭셔리 복합 레저 시설로, 도시에서 멀어져 프라이빗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곳이다. 서양 요리와 아시아 요리 등 다양한 메뉴를 제공하는 레스토랑과 18백여 권의 책 속에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북카페, 사색에 빠질 수 있는 라이브러리, 실내외 풀과 산책로 등의 시설이 갖춰져 있다. 객실 1박과 석식, 조식을 포함한 객실 패키지의 가격은 387천원부터(1인 기준). 골프를 즐기고 싶다면 골프 패키지를 선택하면 된다.

주소 강원도 홍천군 두촌면 광석로 89887
문의
033-439-1234

밀브릿지

오대산의 전나무 숲 쉼터 밀브릿지는 화려하진 않지만 자연 그대로의 공간으로 안락한 안식처가 되어준다. 밀브릿지가 자리한 방아다리 약수터는 6·25전쟁을 겪으며 황폐화되었다가 50년 가까이 숲을 가꾼 끝에 지금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방아다리 약수는 조선 숙종 때부터 그 약효로 명성이 자자하던 곳이다. 인위적인 것을 최대한 배제한 이곳의 주인공은 나무. 숲을 해치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