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울 땐 이런 향수

혹독한 겨울에 더 잘 어울리는 겨울 향수

추울 땐 이런 향수
혹독한 겨울에 더 잘 어울리는 겨울 향수

계절마다 어울리는 향은 따로있다?

추운날씨 때문인지
겨울에는 왠지 상쾌하고 가벼운 향수보다는
온몸을 부드럽게 감싸는 듯한 포근한 향수에 더 손이 간다.

그렇지만 춥다고 너무 묵직한 향을 고르면
다소 답답한 느낌이 들 수 있다.

적당히 기분 좋으면서
따뜻함은 더해줄
그런 겨울 향수 없을까?

마크제이콥스 향수 겨울향수

마크제이콥스 퍼펙트. 100ml, 14만7천원.

시더우드와 수선화, 아몬드 밀크 향이 어우러진 플로럴 계열의 향수.
축 처진 기분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는 향에
캡에 붙은 귀여운 참까지 소장욕구를 자극한다.

끌로에 향수 겨울향수

끌로에 로즈 탠저린 오 드 뚜왈렛. 50ml, 11만1천원.

장미 향에 탠저린을 더한 신선한 조합의 향수.
끝에 느껴지는 푸릇푸릇한 블랙 커런트의 강렬한 향이
기분까지 좋아지게 만든다.
보틀의 오렌지 핑크 리본이 포인트.

 

니콜라이 향수 겨울향수

니콜라이 휘그 티 리미티드에디션. 100ml, 19만8천원.

무화과, 그린 티가 결합된 부드러운 향의 오 드 뚜왈렛.
기존의 휘그 티를 무광의 보틀에 담아
우아함이 강조된 리미티드 에디션을
한국에서만 한정으로 선보인다.

 

 

 

이세이미야케 향수 겨울향수

이세이미야케 넥타 디세이 프레미에르 플뢰르 오드퍼퓸. 90ml, 14만5천원.

아침의 아름다움과 밤의 달콤함을 향으로 표현한 향수.
피오니 어코드와 자스민, 샌달우드와 화이트 머스크가 어우러져
부드럽고 따뜻한 느낌을 준다.

 

 

불리1803 향수 겨울향수

불리1803 오 트리쁠 향수. 75ml, 23만원.

소나무 숲의 깊은 우디 향과 청량감을 전하는 그린 계열의 향수.
워터 베이스 향수라 알코올이 없어
오래 두어도 향이 변하지 않고
피부에 자극을 주지 않는다.

 

 

구딸파리 향수 겨울향수

구딸 파리 르 떵 데 헤브 오 드 뚜왈렛. 50ml, 15만8천원.

남프랑스 그라스의 따뜻한 느낌을 향으로 표현한 오 드 뚜왈렛.
매력적인 오렌지 블로썸의 향이
화이트 머스크, 샌달우드와 어우러져
포근함과 평온함이 느껴진다.

About the Author:

나도 코로나일까?

두통, 어지럼증, 미각 상실 등 코로나 감염을 의심하게 하는 생활 속 질환들.

나도 코로나일까?
두통, 어지럼증, 미각 상실 등 코로나 감염을 의심하게 하는 생활 속 질환들.

코로나와 증상이 비슷해 두려움을 증폭시키는 생활 속 질환들을 살펴보자.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세가 무서운 기세로 뻗치고 있다.
1000명대가 웃도는 확진자 수를 연이어 기록하며,
이제 아주 경미한 두통과 증상만 나타나도
‘나도 코로나가 아닐까?’하는 두려움을 호소하는 이들 또한 늘어나고 있다.
아래 체크 리스트에서 코로나와 증상이 비슷한
생활 속 질환들이 어떤 것이 있는지 살펴보자.

 

check list 1. 두통과 목 통증 –> 난방병

코로나의 대표적인 증상 중 하나가 두통을 동반한 고열이다.
두통은 일상적으로 나타나는 흔한 질환이지만,
두통이 생기면 미열은 자연스럽게 따라오기 때문에 코로나로 의심받기 쉽다.
하지만 두통은 요즘처럼 날씨가 추운 때에 흔히 생기는 ‘난방병’ 때문일 확률이 높다.

난방병은 환경 요인에 의해 발생하는 밀폐 건물 증후군의 일종으로,
환기를 하지 않은 실내에서 오랫동안 과도한 난방건조한 공기에 노출되면
머리가 지끈거리는 두통과 동시에 코와 목이 따갑거나 아프게 느껴진다.
이런 증상이 장기간 지속되면 몸에 무리가 될 수 있으니,
반드시 실내 온도는 18도~20도 사이로 유지하고,
주기적으로 환기를 시켜 예방해야한다.

 

check list 2. 콧물과 재채기 –> 계절성 알레르기

날씨가 추워지면서 여기 저기에 재채기를 하는 사람이 늘어났다.
폐에 이상이 생기는 코로나 바이러스는 폐렴처럼 극심한 기침을 유발한다.
기침은 폐와 기관지에 있는 이물질을 제거하기 위해 기도에서 부터 생기는 현상이고,
재채기는 먼지와 코 점막의 자극때문에 생기는 것이기 때문에 그 그본부터 다르지만
잦은 재채기콧물어지럼증이 동반되면 코로나로 오해할 수 있다.

겨울철에는 옷장 깊은 곳에 있던 외투에 잠식하고 있던 진드기와
건조한 대기로 인해 기승을 부리는 집먼지 진드기 때문에
알레르기 반응으로 인한 재채기가 나기 쉽다.
알레르기를 방치하면 비염과 천식으로 번져 만성 질환이 되기 쉬우니
물을 자주 마시고 가습기를 주변에 설치하는 등
수분 공급에 힘쓰고, 몸을 최대한 따뜻하게 보호하길.

 

check list 3. 후각, 미각 상실 –> 비염

코로나에 감염된 사람들이 후각과 미각을 80% 이상 잃었다는 사례가 연이어 보도되면서,
후각과 미각 상실은 코로나를 구분 짓는 중요한 요소 중 하나가 되었다.
하지만 갑자기 냄새와 맛이 느껴지지 않는다고 불안해하지말 것.
발열과 마른 기침 증상이 없다면 환절기에 자주 찾아오는 비염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비염은 선천적인 요인도 있지만, 주변의 화학 물질이나 건조한 대기 등
외부 환경에 의해 발생하는 비율도 매우 높다.

비염은 맑은 콧물이 흐르고 발작성의 재채기,
코막힘 등 에 문제가 생기는 것이기 때문에
후각이 일시적으로 마비되며, 후각과 연결된 미각에까지 영향을 미친다.
코로나의 증상 발현지는 목과 폐이기 때문에
후각과 미각이 상실되었다고 해서 두려워하지 않아도 된다.

 

미국 질병 통제 예방 센터(CDC)에 기재된 코로나 증상 리스트.

현재 미국 질병 통제 예방 센터 (CDC) 웹사이트(https://www.cdc.gov/)에
공식 등록된 코로나의 증상은 총 11가지.

발열(오한), 기침, 호흡 곤란, 근육통, 두통, 미각 또는 후각 상실,
인후통, 피로, 콧물, 메스꺼움(구토), 설사

흔한 감기나 독감과 증상이 유사하다.

 

하지만 최근 미국 서던 캘리포이나대 연구진
호흡기 감염 질환 임상 데이터를 비교 분석한 결과,
코로나에 감염된 환자들의 증상은
발현 순서가 여타 질병과는 조금 다르다는 것을 발견했다.

보통 독감이나 감기는 기침이 지속되면서 고열을 동반하는 것에 비해,
코로나는 발현 초기 단계에서 열이 나면서 기침과 근육통이 따라온다고 한다.

그리고 가장 두드러지는 차이점은 증상 발현 초기에 설사를 하는 것.
초기에 설사를 경험한 환자들은 이후 폐렴이나 호흡 부전을 겪으며
중증 환자로 진행될 가능성이 크다고 한다.

 

확산세가 지속되면서 가짜 뉴스, 유사 코로나,
극심한 우울감 등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며, 나와 주변을 자꾸만 의심하게 된다.
조심에 만전을 기하고 또 기해야하는 요즘이지만,
이런 유사 증상과 발현 순서를 미리 인지해
코로나에 대한 불안감을 조금이나마 떨쳐보길.

 

About the Author:

구찌 뷰티로 완성한 영상

구찌 뷰티로 완성한 7편의 필름

구찌 뷰티로 완성한 영상
구찌 뷰티로 완성한 7편의 필름

구찌의 ‘끝나지 않는 무언가의 서막(OUVERTURE of Something that Never Ended)’이 공개되었다.

 

구찌에서 ‘끝나지 않는 무언가의 서막(OUVERTURE of Something that Never Ended)’이라는 이름의 미니시리즈 7편을 공개했다. 아름다운 영상미를 자랑하는 이번 영상은 영화감독 구스 반 산트와 구찌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알레산드로 미켈레가 공동으로 디렉팅해 화제를 모았다. 로마를 배경으로 배우 겸 행위예술가 실비아 칼데로니가 일상적인 장소에서 일어나는 초현실적인 이야기를 다루었으며, 메이크업은 구찌 뷰티 글로벌 메이크업 아티스트 토마스 드 클루이버가 직접 진두지휘했다. 영상 속 등장인물들은 구찌 뷰티의 제품으로 완성한 빈티지 무드의 메이크업으로 영상의 완성도를 높였다. 7편의 에피소드는 구찌 공식 웹사이트(GucciFest.com)와 구찌 유튜브 채널에서 감상할 수 있다.

 

 

 

 

 

 

 

 

About the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