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넬의 위대한 공방 컬렉션 리뷰

샤넬 하우스의 장인 정신이 깃든 2021 공방 컬렉션, '귀부인들의 성'

샤넬의 위대한 공방 컬렉션 리뷰
샤넬 하우스의 장인 정신이 깃든 2021 공방 컬렉션, '귀부인들의 성'

샤넬 하우스와 장인들의 환상적인 랑데부. 샤넬 2021 공방 컬렉션을 탐미하다

샤넬 2021 공방 컬렉션

전설적인 샤넬 하우스가 그 명성을 이어가는 데는 공방 장인들의 애정과 노고가 큰 몫을 차지한다. 샤넬은 매년 12월 이들의 장인정신을 기리기 위해 공식 쇼 일정과 별개로 탄성이 절로 날 만큼 정교하고 드라마틱한 공방 컬렉션을 선보인다.

가브리엘 샤넬은 파리 장인들의 능력을 인정하고 그 힘을 빌려 브랜드를 성장시킨 최초의 디자이너다. 1985년 각종 장식품을 만드는 공방 데뤼(Desrues)를 인수한 이후 40여 곳의 공방을 추가로 넘겨받은 샤넬은 수십 년이 지난 후에도 이 공방들을 소중하게 보호하고 유지, 발전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 그 결과 공방엔 다양한 배경을 지닌 폭넓은 세대의 직원 6천6백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이들은 능력을 인정받아 샤넬뿐 아니라 전 세계 유명 패션 하우스와 협력하고 있다.

2021년엔 장인들에게 새로운 공간이 주어진다. 11개 공방이 파리 제19구와 오베르빌레르(Aubervillers)의 경계에 들어설 신축 건물로 이사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이 아름다운 건물은 오롯이 패션 공방에 헌정하는 공간이다. 세계적인 건축가 루디 리치오티(Rudy Ricciotti)가 설계한 2만5천 제곱미터 규모의 이 건물은 에너지 효율을 고려하고 까다로운 환경 인증 획득을 목표로 지어졌다.

 

샤넬 2021 공방 컬렉션의 백스테이지

2020-21 공방 컬렉션 역시 샤넬 공방 장인의 힘과 존재감을 오롯이 느낄 수 있을 만큼 강렬했다.

2020년 12월 4일에 공개한 이번 컬렉션의 주제는 ‘귀부인들의 성’. “이번 공방 컬렉션을 공개할 장소로 귀부인들의 성으로 알려진 파리의 슈농소성을 선택했어요. 이 고혹적인 고성은 과거 디안 드 푸아티에 공작부인, 카트린 드 메디시스 왕비 등이 직접 설계하고 살았던 곳이죠. 카트린 드 메디시스를 상징하는 표식 역시 샤넬처럼 C자 두 개가 교차하는 패턴이었어요.” 버지니 비아르의 말처럼 이 역사적인 슈농소성은 여러모로 샤넬 공방 컬렉션을 선보이기에 적합한 곳이다. 가브리엘 샤넬은 생전에 프랑수아 1세부터 루이 13세 시대까지 살았던 여성들에게 묘한 연민과 존경을 느꼈다고 밝혔다. 장엄하면서도 소박한 모습으로 왕실의 가혹한 계율을 따라야 했던 여성들이 모두 위대하다는 내용의 글을 쓰기도 했다. 그 결과 목 위로 높게 올라오는 레이스 칼라부터 고풍스러운 주얼리까지 샤넬 아카이브의 다양한 아이템에서 르네상스 시대의 흔적을 엿볼 수 있다.

샤넬 2021 공방 컬렉션의 룩들.

이번 시즌 런웨이가 펼쳐진 대회랑 바닥은 흑백의 대형 체커판을 연상시켰다. 그리고 그 위를 프린지가 달린 기하학적 무늬의 트위드 패치워크 롱스커트와 흰색과 검은색의 대비가 돋보이는 자카드 스웨터, 블랙 벨벳 롱 코트, 트위드 케이프 등 고혹적인 분위기를 풍기는 아이템들이 풍성하게 수놓았다.

공방 장인들의 능력도 최대치로 발휘됐다. 르마리에(Lemarié)는 스터드를 장식한 격자무늬 블랙 레이스 드레스를 만들었고, 르사주(Lesage)는 다마스크 드레스 전체에 섬세하게 수를 놓았다. 여기에 마사로(Massaro)가 작업한 블랙 테이퍼드 부츠와 하이힐, 메종 미셸(Maison Michel)이 야심 차게 디자인한, 귀부인을 연상시키는 검은색 모자까지 더해져 매우 낭만적인 컬렉션이 탄생했다.

이번 공방 컬렉션과 함께 세계적인 사진작가 유르겐 텔러가 촬영한 티저 영상과 사진 역시 화제를 모았다. 슈농소성에서 포착한 아름다운 사진들은 2020-21 공방 컬렉션의 진가를 드러내기에 충분했다. 샤넬 하우스의 위대한 유산이 하나 더 늘어나는 순간이었다.

 

About the Author:

언택트 시대의 필수품, 줌셔츠

줌셔츠(Zoomshirts)가 뭐야?

언택트 시대의 필수품, 줌셔츠
줌셔츠(Zoomshirts)가 뭐야?

자, 잠시후 화상 회의가 시작되니 모두 ‘줌셔츠’를 준비해주세요.

줌셔츠 줌웨어
giphy.com

 

계속되는 코로나19로 집 밖을 나서는 것조차 힘든 요즘,
영상 통화나 재택근무로 인한 화상 회의가 증가하며
재미있는 트렌드가 생겼다.

바로 줌셔츠(Zoomshirts)!

화상 통화 앱인 ‘줌(Zoom)’에 ‘셔츠(Shirts)’를 더한 말로
화상 회의를 할 때 상의는 근무 복장을,
하의는 편안한 옷을 입는다는 의미에서 탄생했다.

주로 상의에 포인트가 더해진 아이템이나
화상 통화를 위해 입는 옷을 가리켜 말하며
착용한 아이템에 따라
#줌웨어 #줌재킷 #줌스웨터 로 부르기도 한다.

좀처럼 가라앉지 않는 코로나19 사태로
집에 있는 시간이 점점 길어지며 재택근무뿐만 아니라
친구, 가족들과도 비대면 만남이 증가한 요즘
줌셔츠는 우리에게 꼭 필요한 존재가 되었다.

집 – 집 – 집 생활의 따분하고 갑갑한 마음을
예쁜 줌셔츠로나마 해소해보는 건 어떨까?

센스 있게 골라 입을 수 있는 줌셔츠를 소개한다.

 

 

앤더슨벨 Andersson Bell
DAPHNE WRAPPING BLOUSE(SKY BLUE), 15만8천원

넓은 커프스와 언밸런스한 기장이 특징.
무엇보다 랩 형태의 셔링 장식이 돋보인다.

독특하지만 과하지 않은 디테일로
비즈니스 줌 미팅에도 부담 없이 착용할 수 있다.

 

산드로 SANDRO
배색칼라 크롭 가디건, 34만9천원

재킷을 입은 듯 포멀한 실루엣의 카디건.
격식을 차려 단정한 느낌을 주면서도
실내에서 가볍고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다.

 

자라 ZARA
LIMITED EDITION 넥타이 셔츠, 10만9천원

넥타이와 넓은 슬리브리스 셔츠가 함께 구성된 제품으로
포멀한 룩을 연출해 화상 회의나 미팅에 유용하다.

뒷면의 벨트로 핏을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으며
매치하는 이너에 따라 다양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셔츠.

 

써스데이아일랜드 Thursday Island
보헤미안 하프 판초, 42만9천원

양옆 스트링으로 실루엣을 조절할 수 있는 니트 판초.
급한 화상 미팅에 파자마 위에 슥 두를 수 있고
넉넉한 사이즈라 실내에서도 편하게 착용할 수 있다.

 

망고 MANGO
숄더 오프닝 스웨터(그린), 5만9천원

포근한 느낌의 짜임과
어깨 부분의 컷아웃 디테일이 돋보이는 니트.

밖에서 입기에 부담스럽다면
집에서라도 기분 전환을 시도해보자.

 

기준 Kijun
RABBIT HOODIE, 14만5천원

스티치와 후드 타이로
포인트를 준 후드 스웨트 셔츠.

후드 타이를 길게 늘어뜨리거나
스카프처럼 묶어 다양하게 연출해보자.

 

 

아웃스탠딩 OUTSTANDING
V.S.C SWEAT_SAFE MODE_NAVY, 6만9천원

‘KEEP YOUR DISRTANCE’ 레터링과 마스크를 쓴 일러스트로
현시대의 덕목(?) ‘거리 두기’를 위트 있게 나타낸 스웨트 셔츠.
편안하면서도 센스 있는 줌셔츠로 딱이다.

 

루브 RUVE
BRAHA hoodie(베이지), 8만3천원대

짧은 기장에 루즈한 실루엣의 니트 후드 집업.
불규칙한 태슬 디테일로 해진듯한 느낌이 포인트.

집에서 입던 후줄근한 티셔츠 위에 입어도
감쪽같이 멋스럽게 변신한다.

색상은 블랙, 베이지, 카멜, 초코,
더스트 오렌지, 레인보우 총 6가지.

 

About the Author:

집에서 혼자 하는 파티에도 예쁜 드레스는 필요하다.

집에서 혼자, 또는 화상으로 파티를 즐기더라도 이 정도 드레스는 입어주자.

집에서 혼자 하는 파티에도 예쁜 드레스는 필요하다.
집에서 혼자, 또는 화상으로 파티를 즐기더라도 이 정도 드레스는 입어주자.

이렇게 입으면 기분이 좋으니까.

에디터는 연말에 해외여행을 즐기는 류였다.
혹은 친구들을 잔뜩 모아 맛있는 음식을 즐기곤 했다.
전자도 후자도 올해는 불가능하다.

요즘엔 최대 3명의 친구들 불러 모아
마스크를 쓴 채 수다를 즐기거나,
줌이나 화상통화로 생일 파티를 하기도 한다.

그렇다고 집에서 입는 후줄근한 옷만 입을 수 없다.
왜냐하면 그것도 이미 많이 입어서 지겹기 때문.
평소 귀엽고 사랑스러운 드레스를
그냥 즐겨 입는 사람으로서
연말에 하는 나 혼자 집콕 파티를 위한
드레스를 물색해봤다.

가니 GANNI 드레스

가니(Ganni)에는 정말 깜찍한 드레스가 많다.
게다가 가격도 30-50만원대로 합리적인 편.
평소 같으면 출근할 때나 데이트가 있을 때도 입을 법한 것들.
하지만 올 해는 집에서 즐겨 보자.
오간자 소재 양말이나 팔꿈치까지 올라오는 롱 글러브를 매치해도 재미있겠다.
코로나19 사태가 곧 끝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아
내년 봄에 밖에서 입을 수 있는 것들로 골라봤다.

자라 ZARA 드레스

연말 파티 드레스 맛집, 자라를 빼놓을 수 없다.
어떤 취향도 만족시킬 수 있을 만큼 디자인이 다양하다는 것이
자라의 가장 큰 장점.
게다가 가격도 만족스럽다.
자라에서는 심플하고 클래식한 것 보다는
이왕이면 트렌디하고 화려한 드레스를 사보자.
퀄리티도 훌륭하고, 특별한 날에 꺼내입기 좋을 테니까.
심지어 현재 세일 중이다.
빨리 달려가야 한다.

에이치엔엠 H&M 컨셔스 익스클루시브 Conscious Exclusive 드레스

H&M의 Conscious Exclusive 라인에는
의외로 화려한 드레스가 늘 포함되어 있다.
지속가능한 패션에 대한 남다른 고민이 돋보이는
컨셔스 익스클루시브 라인의 모든 아이템은
재생 원단, 재생 소재를 사용한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왼쪽의 원숄더 드레스는 재생 폴리에스테르로 만든 태피터 소재로 제작한 것.
오른쪽의 벨벳 드레스 역시 재생 폴리에스테르를 사용했다.
가격은 두 드레스 모두 10만원대.

리포메이션 Reformation 드레스

역시 드레스 맛집답게 선택권이 넓다.
세일하는 드레스 중 가장 매력적인 것 3.
집에서 편하게 입을 수 있으면서도
적당한 액세서리와 함께라면 파티 룩으로 손색 없는 실크 드레스,
자카드 소재의 미니 드레스 그리고
벨벳 소재의 백리스 드레스.
모두 10만원 정도면 겟할 수 있다.

About the Auth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