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 바이 디올 향수의 뮤즈, 제니퍼 로렌스와 나눈 인터뷰

디올 하우스가 20년 만에 새로운 향수, 조이 바이 디올을 선보인다. 당당하고 건강한 에너지로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여배우로 자리 잡은 제니퍼 로렌스가 새 향수의 뮤즈로 발탁됐다. 매혹적인 향수를 탄생시킨 영감의 원천인 배우 제니퍼 로렌스와 나눈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