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구찌, 아식스가 선택한 브랜드는?

디올, 구찌, 아식스가 선택한 브랜드는?

다양한 브랜드와 협업한 세 가지 패션 레이블 이야기.

디올 X 베스파

개성 있는 스쿠터로 유명한 이탈리안 브랜드 베스파와 디올이 아주 쿨한 콜라보레이션을 펼쳤다! 디올과 베스파는 모두 1946년 론칭한 유서 깊은 레이블. 두 브랜드의 창립을 기념해 디올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리아 그라치아 치우리가 디자인한 ‘베스파 946 크리스찬 디올(The Vespa 946 Christian Dior)’은 디올 오블리크 모티프가 더해진 레트로 풍의 스쿠터로 2021년 봄 헬멧, 러기지, 디올 북 토트백이 함께 판매될 예정이다.

아식스 x GmbH

아식스가 독일 베이스 브랜드 GmbH와 협업해 지난 해에 이어 두 번째로 ‘젤 난디 360 (Gel Nandi 360)’ 스니커즈를 선보인다. 젤 난디 360 모델은 이미 세계적으로 수많은 마니아층이 형성되어 있을 만큼 인기가 높은 아이템 중 하나. 화이트 컬러와 스카이라이트 컬러로 출시되는 이번 협업품은 10 꼬르소꼬모 청담점, 10 꼬르소꼬모 롯데백화점 애비뉴엘점, 꼼데가르송 한남점에서 한정 수량 판매된다.

구찌 x 프나틱

구찌가 글로벌 e-스포츠 엔터테인먼트 그룹 프나틱(Fnatic)과 손잡고 리미티드 에디션 다이브 워치를 선보인다. 블랙 러버 스트랩과 블랙 & 오렌지 다이얼, 수퍼 루미노바가 적용된 시곗바늘의 조합이 쿨한 40mm 시계로 케이스 뒷면에는 프나틱 팀 이름과 고유의 일련 번호가 깨알같이 새겨져 있다. 이 특별한 시계 출시를 기념해 구찌 어플리케이션에서 ‘구찌 다이브’ 게임도 개발해 선보인다고. 100개 한정 수량으로 출시하니 서두르길.

 

 

About the Author:

올 여름 꼭 사야 할 반바지, 버뮤다 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