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프를 휘날리며

스카프를 휘날리며

스카프를 휘날리며

스카프를 휘날리며

스카프를 똑똑하게 활용하는 방법.

올가을 놓쳐서는 안 될 액세서리,
바로 스카프다.

목에 두르고,
머리에 쓰고, 가방에 묶는 등
머리부터 발 끝까지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

스카프 스타일링의 고수,
스트리트 패셔니스타들에게 스카프 연출 팁을 얻어 보자.

스카프를 머리에 활용하는 방법은
헤어밴드 이외에도 생각보다 다양하다.

머리를 덮어주듯 두른 뒤
뒤로 묶어 두건처럼 활용하거나,
얼굴을 감싸듯 묶어 소녀스럽게 연출할 수 있다.

넓은 스카프를 머리 전체에 둘러
터번처럼 연출하는 것도 좋은 방법.

 

넥 스카프를 연출하는 방법은 무수하지만
스카프의 디자인, 모양, 소재에 따라
분위기가 좌지우지되기도 한다.

각을 잡아 포멀한 느낌을 살려줘도 좋고,
짧은 스카프를 목에 대충 묶어 귀엽게 연출해 주거나,
긴 타이 스카프를 초커처럼 무심하게 둘러 줄 수도 있다.

색다르게 스카프를 활용하고 싶다면
위 스트리트 룩을 참고해보자.

가방 한쪽 끝에 묶어 주거나
손잡이에 칭칭 감아 또 다른 분위기를 연출할 수도,

넓고 긴 스카프로 이나 벨트처럼 활용할 수도,

톱 아래로 은근히 보일 수 있도록 늘어뜨려
심플한 룩에 재미 있는 포인트를 줄 수 있다.

 

 

LET’S GO SHOPPING

샤넬 가을 쁘띠 스카프 추천 매는 법

샤넬 CHANEL
Lavaliere, 38만4천원

도톰한 타이 형태의 스카프.
길이가 짧아 어디든 쉽게 묶기 좋다.

포니테일에 함께 늘어뜨려주거나
목이나 손목, 가방 등 다양하게 활용해보자.

 

에르메스 HERMÈS
Clair de Lune 라운드 스카프 140, 164만원

초승달과 페가수스를 아티스틱하게 표현한 프린트와
동그란 모양이 돋보인다.

각지지 않아 부드러운 느낌을 주며
넓은 면적을 덮어줘 숄처럼 둘러주기 좋다.

 

버버리 BURBERRY
아카이브 로고 프린트 실크 스퀘어 스카프, 57만원

1994년 버버리의 로고를 적용한 실크 스카프.
레드/베이지 컬러로 룩에 따라 연출하기 좋다.

 

루이 비통 LOUIS VUITTON
엔비 LV 스톨, 71만원

두껍지 않은 원단에 루이 비통 로고를 프린트 한 스톨.
메탈 로고 링이 더해진 제품으로
이번 시즌 처음 선보이는 디자인이다.

실용적인 크기라 스카프, 헤어밴드, 벨트 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

 

마르니 MARNI
블루 직사각형 프린트 패치워크 실크 스카프, 34만원

양면에 각기 다른 프린트를 더한 타이 스카프.
135cm의 긴 길이라 벨트로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다.

 

위크앤드 막스마라 WEEKEND MAX MARA
베트로 실크 트윌 스카프, 24만8천원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패션 에디터
‘루신다 챔버스’와의 협업으로 제작된
‘리파인드(Re-Find) 컬렉션’ 제품.

컬렉션의 세 가지 대표 패턴을
독창적으로 풀어낸 디자인이 특징이다.

정방형의 기본적인 스카프 형태라
어디든 쉽게 활용할 수 있겠다.

 

프라다 PRADA
실크 스카프, 93만원

길게 늘어뜨린 프린지가 장식된
독특한 형태의 실크 스카프.

아우터 위에 장식하듯 둘러주거나
허리에 묶어 스커트처럼 연출해도 좋다.

 

아크네 스튜디오 Acne Studios
스키니 다이아몬드 반다나(패일 핑크), 22만원

긴 다이아몬드 형태의 반다나 스카프.
코튼과 실크가 혼방된 소재로 제작돼 은은한 광택을 띈다.
주름 가공과 올이 풀린듯한 디테일로 빈티지한 멋을 살렸다.

About the Author:

FALLING FOR LEATHER

FALLING FOR LEATHER

FALLING FOR LEATHER

FALLING FOR LEATHER

지금부터 초겨울까지 입을 수 있는 가죽 아우터를 소개한다.

 

벌써 아침 저녁으로 꽤나 쌀쌀하다.
얇은 재킷으로는 부족할 정도.
그럴땐 가죽 재킷이 제격이다.

Viva Studio 비바 스튜디오
Janis Rider Jacket Black, 28만 8천원.

백예린이 입어 유명해진 재킷.
클래식한 디자인의 라이더 재킷으로
옷장에 꼭 하나쯤 있어야 하는 필수 아이템이다.

 

스튜디오 톰보이 가죽 재킷 가을 재킷 숏 트렌치 트렌치코트 가죽 아우터
Studio Tomboy by S.I.VILLAGE 스튜디오 톰보이
아틀리에 숏 레더 자켓, 79만 9천원.

버튼이 없는 오픈형 가죽 자켓.
천연 양가죽 소재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준다.

 

올세인프 가죽재킷 가을 아우터 바이커 재킷
All Saints by SI VILLAGE 올세인츠
발펀 바이커, 74만 8천원.

올세인츠의 시그니처 제품인
발펀 바이커 가죽 자켓.
워싱 처리한 양가죽으로 만들어
굉장히 부드럽다.
브라운 계열 가죽 재킷은
데님 팬츠와 만났을 때 가장 매력적이니
올세인츠의 데님라인과 함께 매치해 보자.

 

도프제이슨 가을 아우터 가죽 트렌치 코트 트렌치코트

Doff Jason 도프제이슨 
램스킨 트렌치 코트, 55만원.

가을에 빠질 수 없는
가죽 트렌치코트.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디자인과
세미 오버핏이 매력적이다.
꽤 두꺼운 가죽으로 만들어
초겨울까지 입을 수 있다.

 

로우클래식 가을 아우터 가죽 아우터 가죽 재킷
Low Classic 로우 클래식
NO COLLAR LEATHER JACKET,BEIGE, 35만 8천원.

로브처럼 몸을 유연하게 감싸는 디자인 덕에
다른 가죽 아우터와는 다르게 우아해 보인다.
터틀넥과 같은 얇은 이너와 매치하면
웬만한 중요한 자리에 입어도 무리 없겠다.

 

About the Author:

REFLECTION

REFLECTION

REFLECTION

REFLECTION

몽클레르와 리모와가 만나면.

몽클레르 지니어스 2020 컬렉션
몽클레르 리모와 ‘리플렉션’ 캡슐 컬렉션

몽클레르 매년 새로운 디자이너 혹은 브랜드와 함께
혁신적인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을 선보인다.
2020년 몽클레르 지니어스에는 ‘리모와’가 함께 했다.

리모와 캐리어 봉클레르 스테인레스 캐리어 여행가방
©rimowa

지난 2월 밀라노에서 열린 몽클레르 지니어스 2020 쇼에서
몽클레르x리모와의 “리플렉션” 쇼 피스를 처음 공개한 데 이어
서로의 견해를 담아 완성한 에디션을 선보인 것.

몽클레르 리모와 “리플렉션”은
두 브랜드의 공학적 전문성과
기술적으로 앞선 소재들을 적절히 결합시킨
미러 알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