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Y STRONG ④

STAY STRONG ④

STAY STRONG ④

STAY STRONG ④

재앙과 같은 시간을 지나는 와중에 우리가 무사히 오늘을 보내며 무탈한 내일을 기대할 수 있는 건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마음을 다해 애쓴 사람들 덕분이다.

깔자매

칠성야시장 봉사 모임 | 대구 의료진을 위한 도시락 기부

봉사 모임 ‘칠성야시장에서 만난 좋은 사람들’ 코로나 19가 대구에 퍼지기 시작했을 때부터 칠성야시장은 문을 닫았다. 힘든 시간을 보내던 차에 우연히 의료진들이 부실한 도시락을 먹는 사진을 봤다. 이를 보고 마음이 맞는 야시장 사람들끼리 모여 모임을 만들었고, 각자 잘하는 메뉴를 구상해 재료를 준비하고 도시락을 만들어 의료진에게 도시락을 전달하게 되었다.

의료진을 위한 도시락 처음에는 영양가 있는 음식을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으로 좋은 재료가 들어간 한식 도시락을 만들었다. 그러다 도시락도 편히 앉아 먹을 시간이 없다는 말에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메뉴로 구성을 바꿨다. 핫도그, 유부초밥, 주먹밥, 과일, 아이스티 등 누구나 좋아할 만한 간단한 음식을 준비했다.

여전히 고군분투 중인 사람들에게 의료진을 포함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애쓰는 모든 이들에게 우리 봉사 모임이 만든 응원의 메시지를 전한다. ‘당장 내일이 힘든 자영업자이지만, 당장 오늘 더 힘든 당신을 응원합니다. 단디 힘내라 대구! 단디 힘내요 의료진!’

About the Author:

연관 검색어
STAY STRONG ③

STAY STRONG ③

STAY STRONG ③

STAY STRONG ③

재앙과 같은 시간을 지나는 와중에 우리가 무사히 오늘을 보내며 무탈한 내일을 기대할 수 있는 건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마음을 다해 애쓴 사람들 덕분이다.

최주원

고려대 NEXT × 멋쟁이사자처럼 | 코로나, 마스크 알리미 개발

‘코로나 알리미’와 ‘마스크 알리미’ ‘코로나 알리미’는 ‘현재 위치 기반’ 기술을 활용해 내 근처에 확진자가 방문한 곳과 코로나19 증상이 생겼을 때 진료 가능한 선별 보건소의 위치를 알려주는 서비스다. 목적지 검색을 통해 방문한 곳의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마스크 알리미’는 3월 초에 서비스를 시작했다. 초반에는 편의점의 마스크 재고 현황을 알려주는 모델이라 ‘요기요’에서 제공하는 데이터를 활용했다. 이후에는 정부에서 제공하는 공적 마스크 판매 현황 데이터를 사용 중이다. 처음에는 자비로 도메인 비용을 충당했고, 이후에는 멋쟁이사 자처럼의 이두희 대표와 아마존 클라우드에서 지원을 받았다.

개발 이유 1년 동안 학회에서 공부한 기술을 바탕으로 세상에 기여할 수 있는 일을 하고 싶었다.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하루에 몇 백 명씩 쏟아진 이후에는 감염 지역도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났는데, 거의 대부분의 장소가 감염 지역이 되면서 이를 확인하는 것의 의미가 없다고 판단했다. 코로나19의 국면이 전환된 시점에 맞춰 예방에 초점을 맞춘 기능을 추가해야겠다는 고민 끝에 ‘마스크 알리미’를 만들었다. 현재 마스크 알리미는 4월 5일자 기준으로 약 1천5백만 명이 사용했고, 처음 출시했을 때는 동시 접속자가 2만 명을 넘었다. 감사하다는 응원의 메일들을 한가득 받았을 때 사회에 작은 도움이 된 것 같아 기뻤다.

가장 절망적이었던 순간과 희망을 보았던 시간 확진자 수가 급증했을 때 무척 절망적이었지만 이에 대응하는 의료진과 시민, 정부의 대처가 다른 나라에 비해 월등히 우수하다는 점이 희망으로 다가왔다. 하지만 확진자 수가 줄어드는 지금이 가장 중요한 시기다. ‘나 하나쯤’이라는 느슨한 마음이 사회 전체에 큰 위협을 줄 수있다. 초기처럼 예방 수칙과 사회적 거리 두기를 잘 지켜나가야 한다.

앞으로의 계획 우리의 목표는 알리미의 폐쇄다. 모두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날이 하루속히 오길.

About the Author:

연관 검색어
STAY STRONG ②

STAY STRONG ②

STAY STRONG ②

STAY STRONG ②

재앙과 같은 시간을 지나는 와중에 우리가 무사히 오늘을 보내며 무탈한 내일을 기대할 수 있는 건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을 찾아 마음을 다해 애쓴 사람들 덕분이다.

코로나19 교육자원봉사단

연세대 학생 | 학생들을 위한 교육 봉사

코로나19 교육자원봉사단을 구성하게 된 계기 이번 봉사 활동을 제안한 단원 중 한 명의 고향이 대구다.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것을 보고 막연히 뭔가 해야겠다는 생각에 할 일을 찾던 중 고3 동생의 교과 질문 메시지를 받았고, 거기에서 착안해서 교육봉사단을 꾸렸다. 휴교와 휴원으로 수업을 받지 못하는 학생들에게 SNS로 질문을 받고 답변을 하는 기획으로 시작했다. 우선 팀원 모두가 참여해 질문과 답변 매뉴얼 같은 운영의 기본적인 틀과 규칙을 만들었다. 그 후 국어, 영어, 수학 3개 팀으로 나누고 각각의 카카오톡 방을 만들어 자율적으로 문제 풀이 시간과 방법 등을 정했다. 메시지 관리자는 계정을 관리하고 질문과 답변을 전달하는 역할을 맡았다. 계정 관리자를 제외한 모든 팀원이 답변 작성(문제 풀이)에 참여했다.

온라인 개학을 한 학생들에게 일단 수험생에게는 건강이 가장 중요하다. 상황이 심각한 만큼 감염되지 않도록 조심하면서 면역력을 높이고 충분한 휴식 시간을 가져야 한다. 다음으로 학업의 감을 잃지 않도록 공부 계획을 세우는 것을 권한다. 많은 양보다 조금씩 매일매일 꾸준히 하는 것이 중요하다. 코로나19 교육자원봉 사단도 계속 집에서 원활하게 학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돕겠다.

봉사 활동의 보람 시간이 지나면 언젠가 기억에서 사라질 지식들을 지금 당장 필요한 학생들에게 전달할수 있고 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에 보람을 느낀다. 아직 대학생인 우리들이 자발적으로 직접 기획 하고, 진행하고, 완성한 첫 프로젝트라는 점도 뿌듯하다. 정말 많은 이들이 코로나19를 극복하기 위해 자원봉 사를 하는 것을 보고, 대한민국 국민인 것이 너무나도 자랑스러웠다. 특히 현장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정말 감사하다는 말을 전한다. 간접적으로나마 위기 상황에 힘을 보탤 수 있어서 행복하다. 모든 사람들이 조금만 더 힘을 내서 이 상황을 이겨내면 좋겠다.

About the Author:

연관 검색어
abcdef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