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06mcmabemr07_03
선글라스 카렌 워커

Tone on Tone

레드가 사라진 올여름의 키 컬러는 오렌지와 핑크. 피부에 스며든 듯 부드럽게 표현하는 게 이번 시즌 메이크업의 핵심이다. 눈과 입술을 톤온톤으로 맞춘 코럴빛 오렌지는 피부가 하얀 사람이라면 더욱 잘 어울린다. 아이라인은 그리지 않고 눈두덩에 넓게 코럴빛 오렌지 아이섀도를 손가락으로 펴 바른다. 입술은 안쪽부터 꼼꼼히 바르는데, 지나치게 광택이 도는 제품보다 선명하고 파우더리한 립스틱과 립글로스를 선택하는 게 좋다.

 

 

1606mcmabemr07_02

Blue Effect

봄부터 유행한 블루는 도심과 휴양지 어디서나 잘 어울린다. 블루 아이라이너로 눈매를 따라 라인을 그리거나 펄이 든 아이섀도를 그러데이션 느낌이 나게 펴 바른다. 이때 옐로나 화이트로 눈꼬리나 눈머리에 포인트를 주면 아티스틱한 느낌을 더할 수 있다.

 

 

1606mcmabemr07_04
선글라스 라펠라

Sunglasses Color

선글라스를 즐겨 쓴다면 선글라스 렌즈 컬러에 어울리는 립스틱이 필수. 요즘 유행하는 미러 렌즈 선글라스를 애용한다면 누드 톤 립스틱으로 세련되게 연출하고, 컬러 렌즈 선글라스를 낄 때는 비슷한 톤의 핑크, 오렌지 립스틱으로 포인트를 준다. 단 짙은 눈썹은 필수.

 

 

1606mcmabemr07_01

Gold Sensual

브론즈 메이크업은 구릿빛 피부만을 위한 것이 아니다. 눈가에 옅은 골드빛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만으로 섹시한 브론즈 메이크업 느낌이 난다. 아이라인은 물에 번지지 않는 워터프루프 제품으로 짙게 그리고 마스카라로 속눈썹을 올린다. 쌍꺼풀 라인을 따라 골드 컬러 아이섀도를 넓게 펴 바른 후, 브론즈 컬러 아이섀도를 한번 더 그러데이션해 깊고 고혹적인 눈매를 연출한다. 입술은 다홍빛이 도는 레드를 발라 포인트를 준다.

 

 

1606mcmabemr07_05Transparent Peach

땀이 많이 나는 여름에 완벽한 메이크업을 원한다면 도구를 활용하는 게 효과적이다. 브러시나 퍼프로 바르면 피부에 밀착되면서도 파우더리하고 가볍게 표현된다. 만약 컬러 매치에 자신이 없다면 눈에는 퍼플 계열로, 볼에는 피치 컬러로 포인트를 주는데, 이때 광대뼈 바깥쪽에서 안쪽으로 사선 방향으로 그리면 얼굴이 작아 보이는 효과가 있다. 입술은 립밤을 발라 생기를 더한 후, 볼에 바른 블러셔를 입술에 살짝 얹듯이 바르면 파우더리하면서 투명한 느낌의 메이크업을 완성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