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nel
©Chanel

2017년부터 샤넬의 앰버서더로 활동하고 있는 제니가
2022 코코 크러쉬의 캠페인 모델이 되었습니다.

©Chanel

이번 컬렉션에서는 베이지 골드, 옐로우 골드, 화이트 골드,
다이아몬드가 더 자유롭게 결합된 것을 발견할 수 있죠.

©Chanel

코코 크러쉬는 1955년 2.55 핸드백이 탄생한 이래로
하우스의 상징이 된 퀼팅 모티프에서 영감을 받은
샤넬의 화인 주얼리 컬렉션이죠.

수작업으로 완성한 날카롭고 규칙적인 선,
폴리싱과 다이아몬드 세팅이 매끄럽고 둥근 표면 위로 교차하며
빛을 완벽하게 반사해 냅니다.

©Chanel

코코 크러쉬 2022 컬렉션은 하우스의 아이코닉한 첫 글자,
‘C’와 퀼팅 모티프에서 영감을 받았습니다.
이는 크러쉬(CRUSH), 코코(COCO), 샤넬(CHANEL)을 의미하기도 하죠.

2022년 1월 새롭게 선보이는 네크리스는 탈부착이 가능한 모티프,
다이아몬드가 사용된 체인이 특징입니다.
베이지 골드, 옐로우 골드, 화이트 골드로 만나볼 수 있으며
다이아몬드가 세팅되어 있습니다.

‘C’ 모티프를 과감하게 활용한 후프 이어링 역시
새로 출시되는 디자인입니다.

©Chanel

베이지 골드, 옐로우 골드 또는 화이트 골드로 만나볼 수 있으며
이 역시 다이아몬드가 세팅되어 있습니다.

©Chanel

화이트 골드로 출시되는 파베 다이아몬드 링도 아름답죠?
다양한 크기의 스톤을 무작위로 배치해 마치 햇빛이 눈 위에 비쳐
반짝이는 것처럼 반사시키는 ‘스노우 세팅’ 기법을 사용해
링 전체에 다이아몬드를 파베 세팅한 것이 특징입니다.

©Chanel

더 과감하고, 독창적인 디자인의 코코 크러쉬 2022 컬렉션,
지금 CHANEL.COM에서 만나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