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ilipp Plein

다음 시즌부터 뉴욕에서 컬렉션을 진행한다고 밝힌 필립 플레인. 밀라노에서 선보이는 마지막 쇼라는 아쉬움 때문이었을까? 결론부터 얘기하자면, 옷보다 무대장치와 공연에 더 공을 들인 듯한 쇼였다....
editor

Vivetta

동화적인 상상력이 가득 담긴 로맨틱한 컬렉션으로 탄탄한 마니아층을 형성한 비베타 폰티. 이번 시즌 그녀는 독일의 영화감독이자 그림자 애니메이션의 선구자인 로테 라이니거(Lotte Reiniger) 의 작품에서...
editor

Antonio Marras

안토니오 마라스는 ‘We are all Africans’ 라는 한 문장으로 이번 컬렉션을 압축해 설명했다. 사진작가 말리크 시디베(Malick Sidibé)의 사진(서아프리카의 나라 말리가 프랑스 식민 통치에서 독립한...
editor

Diesel Black Gold

디젤 블랙 골드의 이번 컬렉션을 한 문장으로 압축해 표현하자면 ‘로맨틱 무드와 유틸리티 룩의 믹스’다. 레이스업 디테일을 가미한 코튼 블루종과 경쾌한 티어드 미니스커트를 매치한 룩이...
editor

Marc Jacobs

천장에 수백 개의 전구가 매달린 아름다운 런웨이는 마치 마크 제이콥스의 작은 행성 같았다. SF영화 감독 라나 워쇼스키가 떠오르는 캔디 컬러 드레드록 헤어에 비현실적으로 높은...
editor

Alexander Wang

토요일 밤의 열기란 바로 이런 것! 마돈나와 딸 루데스 레온이 지켜보는 가운데 시작된 런웨이는 캘리포니아 서핑 키즈의 아지트와 다름없었다. 비키니 톱은 애슬레저 룩으로 시작해...
editor

Tom Ford

‘럭셔리(luxury)’란 말이 이토록 잘 어울리는 레이블이 또 있을까. 포시즌스 호텔 레스토랑에서 톰 포드가 주최하는 특별한 성찬이 열렸다. 1백60명의 선택받은(!) 게스트들은 명성에 걸맞은 최고급 코스...
editor

Michael Kors

따사로운 아침 햇살과 함께 쇼를 열며 루퍼스 웨인라이트의 라이브 공연과 아름다운 옷이 어우러진 뉴욕의 아침을 선사한 마이클 코어스. 그는 늘 그렇듯 페미닌과 매스큘린, 이...
editor

Lacoste

“영원한 여름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제가 여름을 사랑하는 이유를 모두 담았죠.” 펠리페 올리베이라 밥티스타는 영화 <경멸 (Le Mepris)>의 배경이 된 카프리의 빌라 말라파르테의 루프톱에서 펼쳐지는...
editor

Delpozo

델포조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조셉 폰트는 ‘빛’의 미학에 집중했다. 이를 위해 19세기 인상파 화가 호아킨 소로야의 그림 ‘Master of Light’ 속 지중해의 빛과 설치미술 작가...
editor

Thom Browne

톰 브라운 식 해학과 위트는 2017년 봄에도 죽 계속된다! “1955년 사진가 슬림 애런스가 팜비치에 있는 수영장에서 한 사교계 여성을 촬영한 작품, ‘The Good Life’가...
editor

Hood By Air

‘Never trust a church girl’이란 문구가 큼직하게 자리 잡은 PVC 재킷이 등장한 후드바이에어의 쇼는 공교롭게도 일요일 오후에 열렸다. 얼굴과 머리에 바셀린을 잔뜩 바른 낯선...
editor

Proenza Schouler

“아프리카 원시 부족의 트라이벌 무드를 앞세운 신(新) 미니멀리즘이에요.” 이를 위해 디자이너 듀오가 선택한 키워드는 원색 팔레트와 그래픽 프린트였다. 광활한 사바나 초원의 동물들에게 영감을 받은...
editor

Ralph Lauren Collection

“쇼를 여느 때보다 꼼꼼히 살펴보세요. 컬렉션이 끝난 후 바로 구입할 수 있으니까요.” 랄프 로렌 역시 올봄 뉴욕 패션위크의 핫한 운영 방식 중 하나인 ‘See...
editor

Dkny

1990년대의 터프한 분위기를 가미한 DKNY 식 스트리트 룩은 올봄에도 통할 것 같다. “뉴욕의 미래를 생각했어요. 클래식한 아이템을 미래적인 분위기로 재해석했죠.” ‘네오 소호(Neo Soho)’를 타이틀로...
editor

Victoria Beckham

빅토리아 베컴의 변화는 사실 지난여름부터 예고된 것이나 다름없다. 데뷔 이후 줄곧 (심지어 의사의 권고도 무시하고) 몸에 딱 붙는 드레스와 킬 힐을 고집해온 그녀가 낙낙한...
editor

Prabal Gurung

“미국의 페미니스트 글로리아 스타이넘의 책 <My Life on the Road>를 보며 아이디어를 얻었어요.” 백스테이지에서 디자이너가 말한 것처럼 이번 쇼는 처음부터 끝까지 ‘여성성’을 강력하게 어필했다....
editor

Dion Lee

페미닌한 룩을 이토록 간결하게 재해석하는 디자이너가 또 있을까? 올봄 디온 리의 컬렉션은 처음부터 끝까지 완벽하게 패션에 예민한 젊은 여성의 취향을 저격했다. 이 영민한 디자이너는...
editor

Rodarte

뮬레비 자매의 동화는 올봄 한 단계 더 관능적으로 진화했다. 재미있는 건 이토록 로맨틱한 컬렉션의 모티프가 바로 디자이너의 패서디나 자택 정원에서 사는 ‘꿀벌’이라는 사실. 이...
editor

Tory Burch

“추억을 그리며 컬렉션을 구상했어요.” 디자이너는 어린 시절을 떠올리며 노스탤지어에 젖은 로맨틱한 쇼를 선보였다. 다만 미국 동부 출신인 토리 버치가 보헤미안 스타일의 캘리포니아 쿨 걸에...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