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

보는 음악

오민 작가는 그동안 음악의 보편적인 구조를 활용해 불안이라는 감각을 다루거나, 연주자의 태도와 규칙 등을 주제로 작업을 이어왔다.
editor

이게 저인 것 같아요

현실의 삶을 벗어나 숨통을 틔우고, 내 삶과 이 사회에 벌어지는 일들에 대해 찬찬히 생각해볼 시간을 주는 것이 예술의 덕목이라면 오왼 오바도즈는 분명히 예술가다.
editor

인재 예측 보고서 #음악

문화 예술 세계 안에서 당신이 올해 분명히 만나게 될, 가장 새로운 현재진행형 아티스트. 전문가가 기꺼이 추천사를 보내 온 인재 예측 보고서.
editor

여름날의 보사노바

1950년대 말 코파카바나에서 시작된 보사노바. ‘새로운 감각’이라는 뜻을 가진 보사노바가 탄생한 지 올해로 60주년이다. 나른하면서도 흥겨운 보사노바의 매력을 느끼기 좋은 계절이다.
edit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