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PLE TOUCH

SIMPLE TOUCH

간결함과 섬세함이 공존한다. 하이 주얼리의 빛나는 존재감.

별과 행성을 모티프로 한 키네틱 이어링 5백20만원대 타사키(TASAKI).
화이트 톱 31만8천원 렉토(Recto), 블랙 오닉스에 다이아몬드 회전 밴드를 더한 포제션 펜던트 롱 네크리스 가격 미정 피아제(Piaget), 펜던트 위치를 조절할 수 있는 콰트로 클래식 타이 네크리스 1천만원대 부쉐론(Boucheron).
파란색 보디수트 가격 미정 코스(COS), 화이트 골드에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파렌티지 네크리스 8천9백만원대 불가리(Bvlgari), 심플한 디자인의 콰트로 클루 드 파리 라이트 뱅글 6백만원대 부쉐론(Boucheron), 모델이 손에 들고 있는 다이아몬드와 자개로 장식한 로즈 드 방 사투아 네크리스 가격 미정 디올 파인 주얼리(Dior Fine Jewelry).
백 크로스 톱 1백8만원 질샌더(Jil Sander), 네크리스로 연출한 티파니 하드웨어 랩 브레이슬릿과 볼드한 볼을 단 티파니 하드웨어 랩 네크리스 모두 가격 미정 티파니(Tiffany&Co.).
가죽 원피스 가격 미정 코스(COS), 구조적인 디자인의 티파니 하드웨어 링크 이어링과 오른손 약지에 낀 각각 8mm와 12mm 크기의 볼을 장식한 링 모두 가격 미정 티파니(Tiffany&Co.), 오른손 검지에 낀 옐로 골드 코코 크러쉬 링 4백20만원 왼손 약지에 낀 화이트 골드 코코 크러쉬 링 3백19만원 모두 샤넬 화인 주얼리(Chanel Fine Jewelry).
파스텔 블루 드레스 1백33만원 JW 앤더슨(JW Anderson), 다이아몬드를 세팅한 중앙의 펜던트가 위아래로 움직여 개성에 따라 연출할 수 있는 네크리스 1천1백80만원 피아제(Piaget).
오버사이즈 재킷 51만8천원 로우클래식(Low Classic), 왼손 검지에 낀 로즈 골드에 블랙 세라믹을 세팅한 비제로원 락 링 2백만원대 불가리(Bvlgari), 왼손 약지에 낀 모던한 디자인의 티파니 T1 와이드 링과 볼드한 티파니 하드웨어 라지 링크 브레이슬릿 모두 가격 미정 티파니(Tiffany&Co.), 오른손 검지에 낀 현대적인 디자인의 콰트로 레디언트 다이아몬드 라지 링 1천만원대 부쉐론(Boucheron), 오른손 중지에 낀 다이아몬드 장식의 볼드한 코코 크러쉬 링 가격 미정 샤넬 화인 주얼리(Chanel Fine Jewelry).
블랙 슬립 드레스 가격미정 발렌티노(Valentino), 흑진주를 고르게 세팅한 밸런스 에라 링 3백만원대 타사키(TASAKI), 우아한 곡선을 이루는 뱀의 움직임을 형상화한 브레이슬릿 4백29만원 다미아니(Damiani).

About the Author:

자외선 철통방어

자외선 철통방어

예쁜 양산을 써보자.

아무리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도
가리는 것만큼 효과적인 것은 없다.

바를 건 바르고, 쓸 건 써야 철통방어가 가능하다.

질스튜어트 뉴욕 JILLSTUART NEWYORK
핑크 쁘띠다이아몬드 3단자동 양산, 3만9천원.

질스튜어트 뉴욕의 시그니처인
하트 다이아 패턴을 활용한 사랑스러운 디자인.
자동으로 펴고 접을 수 있어 편리하다.

 

아가타 AGATHA
스코티오간디(SKY), 5만3천원.

시그니처인 레옹 로고를 따라
꽃잎 형태로 펼쳐지는 것이 특징.
내구성과 탄성이 우수한 살대를 사용해
바람에 뒤집혀도 잘 부러지지 않는다.

루이까또즈 LOUIS QUATORZE
FN3OP31PI, 6만9천원.

레이스 디테일이 사랑스러운 루이까또즈의 양산.
UV 차단 코팅으로 자외선으로부터 피부를 보호해 줄 뿐만 아니라
태양의 열선을 반사시켜 쾌적한 사용감을 선사한다.
양산을 접을 때 안감의 플라워 패턴이 드러나는 것이 포인트.

 

더블유피씨 w.p.c
프루츠 장양산(오프화이트), 4만5천